서울대병원 17일 휴진 돌입, “중증·희귀 질환 환자는 정상 진료”

서울대병원 교수들이 오는 17일 무기한 휴진을 앞둔 가운데, 중증·희귀 질환 환자 진료는 차질 없이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14일 서울의대·서울대병원 교수협의회 비상대책위원회는 서울의대 융합관 양윤선홀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강희경 비대위원장은 “전체 휴진이란 다른 병의원에서도 진료가 가능하거나, 진료를 미뤄도 당분간 큰 영향을 받지 않는 환자들의 외래 진료와 수술 중단을 뜻하는 것”이라며 “진료가 필요한 중증·희귀질환 환자들께는 휴진 기간에도 차질 없이 진료가 진행될 것”이라고 설명했다.이어 “병원 안에서도 소아 환자를 보는 등 진료…

연재
연예 대장, 홍종선

D-포토 더보기

법무부·국방부 장관, 국회 법사위 불출석...강력조치 예고

6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11주년 기념 리뉴얼 기자간담회

16

국민의힘 의회정치 원상복구 의원총회

4

뮤직뱅크 출근길

31

연극 '햄릿' 프레스콜

19

2024 FESTA 그라운드 행사

16

영화 '대치동 스캔들' 언론시사회

20

영화 '타로' 기자간담회

20

배리(BARRIE) 매장 오픈 기념 행사

16

2026 FIFA 북중미 월드컵 2차 예선 대한민국-중국 경기

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