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7 00시 기준
확진환자
26043 명
격리해제
23981 명
사망
460 명
검사진행
23003 명
10.9℃
박무
미세먼지 79

[데일리안 오늘뉴스 종합] 아베 “한국·중국서 온 입국자 2주간 검역 지정장소 대기”, 마스크 5부제 시행…요일별 1인 2매 구매 가능 등

  • [데일리안] 입력 2020.03.05 21:00
  • 수정 2020.03.05 20:39
  •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

▲ 아베 “한국·중국서 온 입국자 2주간 검역 지정장소 대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는 가운데 일본 정부는 한국인에 대한 입국 제한 조치를 한층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일본 정부는 한국이나 중국에서 일본으로 온 입국자에 대해 지정한 장소에서 2주간 대기하도록 요청할 것이라고 NHK가 5일 보도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이날 오후 열린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에서 "중국, 한국으로부터의 입국자에 대해 검역소장이 지정한 장소에서 2주간 대기하고 국내 대중교통을 사용하지 말 것을 요청한다"고 말했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코로나19] 마스크 5부제 시행…요일별 1인 2매 구매 가능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한 마스크 공급 안정화를 위해 ‘마스크 공급 5부제’를 시행한다. 요일별로 1인 2매 구매가 가능하고 중복구매는 불가능하다. 정부는 5일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마스크 수급 안정화 대책’을 내놨다. 코로나19가 전국으로 확산되면서 마스크를 구매하기 위해 새벽부터 줄을 서서 기다리는 등 부작용을 최소화 시키겠다는 방안이 담겼다. 마스크 보급은 1주당 1인 2매 구매제한, 요일별 구매 5부제, 중복구매 확인시스템 가동 등 ‘마스크 3대 구매 원칙’을 마련했다.


▲ [코로나19] 우체국, 내일 마스크 판매…"1인당 1매 1500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6일 우체국 창구에서 보건용 마스크를 1인당 1매만 판매한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정부의 마스크 수급 안정화 대책에 따른 것으로, 앞으로 우체국과 농협, 전국 약국 등에서 판매되는 마스크 가격은 1500원으로 통일된다. 총 판매 수량은 14만매다. 정부는 지금까지는 우체국에서 70만매를 판매하도록 했지만, 접근성이 높은 약국 등지에서의 판매량을 늘리기 위해 우체국 판매량을 줄였다.


▲통합당, 홍준표·김태호·이주영 컷오프…이언주 부산 남을 전략공천


미래통합당이 홍준표 전 대표와 김태호 전 최고위원, 5선 중진 이주영 국회부의장을 공천에서 배제했다. 이언주 전 전진당 대표는 공천 신청했던 부산 중·영도가 아닌 남을로 옮겨 전략공천됐다. 김형오 통합당 공천관리위원장은 5일 오후 국회에서 공천심사 결과 브리핑을 통해 △경남 양산을에 나동연 전 양산시장과 박인·이장권 전 경남도의원의 3인 경선 △경남 거창·합천·함양·산청에 강석진 의원과 신성범 전 의원의 양자 경선 △경남 마산합포에 최형두 전 국회대변인과 김수영 동의과학대 외래교수의 양자 경선 등을 발표했다.


▲신동빈 롯데 회장 “과거의 성공 경험 모두 버리겠다”…올해 대규모 구조조정 예고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올해 대규모 구조조정을 예고했다. 연내 백화점, 슈퍼 등 실적이 부진한 200개 점포를 폐점하고 온라인 사업에 투자를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해외에서는 호텔과석유화학 사업에 초점을 맞추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신 회장은 5일 일본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과의 인터뷰에서 "과거의 성공 체험은 모두 버리겠다"며 변화를 강조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