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9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02 명
격리해제
10363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4557 명
25.8℃
맑음
미세먼지 40

'슬기로운 의사생활' 전미도, 냉철美+엉뚱한 매력 '반전 매력'

  • [데일리안] 입력 2020.03.13 09:39
  • 수정 2020.03.13 09:39
  • 이한철 기자 (qurk@dailian.co.kr)

배우 전미도가 tvN 드라마 배우 전미도가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디테일한 연기를 선보여 호평을 받고 있다. tvN 방송 캡처.

14년차 베테랑 뮤지컬 배우 전미도가 첫 드라마 주연으로 완벽한 신고식을 치렀다.


전미도는 12일 첫 방송된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연출 신원호, 각본 이우정)에서 의대 동기 5인방의 정신적 지주이자 홍일점인 신경외과 교수 송화 역으로 분했다.


이날 전미도는 드라마의 첫 신을 장식하며 등장했다. 갑작스럽게 환자가 발생하자 전미도는 곧바로 CPR을 시도하고 응급대원에게 환자의 상태를 정확하게 알렸다. 긴급한 상황에서도 능숙하게 일을 해결하는 전미도의 모습은 오랫동안 수련을 거친 실제 의사와 같았다.


특히 그의 카리스마는 의대 동기들과 함께 할 때 더욱 빛났다. 원래 수술이 잡혀있던 의사가 다쳐 수술을 못 하게 되자 전미도는 순발력 있게 조정석(익준 역)을 수술 담당의로 결정하며 리더십을 발휘했다. "채송화 교수님이 모든 이야기를 끝냈다"라는 말 한마디로 모든 상황이 종료됐을 정도로 그의 능력은 뛰어났다.


냉정하게 사고들을 처리하던 것과 달리 전미도는 환자들 앞에선 밝게 웃으며 친절한 의사 선생님으로 변신했다. 전미도가 환자의 개인적인 사정 하나하나를 어루만지는 모습은 시청자들에게 위로와 감동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전미도는 엉뚱한 모습으로 반전매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유연석(정원 역)이 5인방에게 VIP 병동을 맡아달라고 부탁하자 김대영(석형 역)은 밴드를 조건으로 내걸었고, 전미도는 자신이 보컬을 맡겠다고 주장했다.


날달걀을 원샷 하며 보컬에 대한 열정을 불태운 전미도지만 사실 그는 절대음치에 절대 박치였다. 실제 뮤지컬 배우로서 빼어난 노래 실력을 지닌 전미도의 음치 연기는 드라마의 웃음 포인트를 제대로 살리며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한편,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20년 지기 친구들의 케미스트리를 담은 드라마다.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