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30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41 명
격리해제
10398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6298 명
21.8℃
온흐림
미세먼지 38

바른미래당, 새 당명 찾는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2.10 15:55
  • 수정 2020.02.10 16:10
  • 이유림 기자 (lovesome@dailian.co.kr)

'바른+대안+평화+미래' 신당에 붙여져

1등 상금 200만원, 2등 상금 100만원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바른미래당이 새 당명을 찾는다.


새 당명은 바른미래당뿐 아니라 호남 기반의 대안신당·민주평화당, 미래세력이 통합해 총선 전 창당하는 '신당'에 붙여질 예정이다.


최도자 바른미래당 수석대변인은 10일 최고위원회의 직후 브리핑에서 새 당명을 바른미래당 홈페이지(http://bareunmirae.kr) 접수를 통해 받고 있다고 말했다.


ⓒ바른미래당 홈페이지 갈무리ⓒ바른미래당 홈페이지 갈무리

홈페이지 메인 화면에는 '바른미래당, 대안신당, 민주평화당, 미래세력이 하나 되어 새롭게 시작하고자 한다'는 제목의 공지가 띄워진 상태다.


응모기간은 10일부터 12일까지 사흘간이다. 상금은 1등 200만원, 2등 100만원이다.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공모된 당명은 각 당의 통합추진위원회의 의결을 통해 최종 선정된다. 결과는 12일 오후에 발표된다.


당명은 특히 바른미래당을 중심으로 바꾸자는 목소리가 나왔다. 바른미래당은 유승민계를 상징하는 '바른'과 안철수계를 상징하는 '미래'가 결합해 만들어졌는데, 이들과는 사실상 갈라섰기 때문이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도 지난 7일 대안신당·민주평화당 등 기존 정당과 통합에 나서겠다고 밝히면서 "당헌 개정과 당명을 바꾸는 문제도 함께 생각하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