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10 00시 기준
확진환자
13338 명
격리해제
12065 명
사망
288 명
검사진행
23527 명
26.1℃
온흐림
미세먼지 9

영블러드, 첫 내한공연 무산…코로나19 여파

  • [데일리안] 입력 2020.03.04 13:46
  • 수정 2020.03.04 13:46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라이브네이션코리아ⓒ라이브네이션코리아

영국 출신 팝스타 영블러드(YUNGBLUD)의 첫 내한공연이 무산됐다.


4일 공연기획사 라이브네이션코리아에 따르면 오는 14일 홍대 무브홀에서 예정되어 있던 영블러드의 첫 내한공연이 취소됐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여파 탓이다.


라이브네이션코리아는 “일부 아시아 국가들을 대상으로 입출국 제한이나 격리 조치가 시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아시아 투어를 예정대로 진행하기 어려운 상황으로 판단했다”면서 “국내 위기 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된 현시점에서 공연장을 찾을 관객의 건강과 안전을 고려해 내한공연을 비롯한 아시아 일정 전체를 취소하는 것으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공연 취소에 따라 공연 예매 내역은 자동 취소되며 취소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이 진행된다.


코로나19로 인한 건강상의 우려로 사전에 예매를 취소했을 경우 위기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된 지난달 23일 오후 5시 30분 이후 취소 건에 대해서는 공식 예매처인 멜론티켓 고객센터를 통해 취소 수수료를 환불받을 수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