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9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02 명
격리해제
10363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4557 명
17.8℃
구름조금
미세먼지 39

이태임, 가족 걱정 시킨 사연 눈길 "솔직히 왕따 같았다"

  • [데일리안] 입력 2018.05.04 00:02
  • 수정 2018.05.04 12:59
  • 박창진 기자
ⓒSBS 사진자료ⓒSBS 사진자료

이태임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비행소녀'에 출연한 이태임의 활약이 재조명되고 있다.

'비행소녀'에서 이날 집에서 한창 홈쇼핑을 보던 이태임은 엄마의 방문에 깜짝 놀라는 반응을 보였다. “홈쇼핑 보고있었구나”라는 엄마의 말에 이태임은 미소로 답을 피했다.

이태임의 엄마는 “딸이 쉴 때는 사람들도 만나면 좋은데 TV만 본다”며 “엄마로서 많이 안타깝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또한 끼니를 잘 챙겨먹지 않는 딸의 모습에 걱정을 드러냈다.

또한 이태임의 남동생은 “누나가 집에서 밥을 잘 안 먹는다. 어머니께서 반찬을 싸주셔서 가지고 왔다”며 누나를 걱정하는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사실 집밖에 모르는 ‘집순이’라, 누나가 늘 마음에 쓰인다. 솔직히 말해서 '왕따' 같다. 그래서 불안한 부분이 좀 없지 않아 있다. 그냥 가족들한테 하는 것처럼 조금 활기차고 씩씩하게 행동했으면 좋겠다. 예전의 누나 모습이 그립다"고 속마음을 털어놨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