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6 10시 기준
확진환자
11719 명
격리해제
10531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7954 명
21.4℃
구름조금
미세먼지 59

손흥민, 일본 언론이 극찬한 이유 "기량, 명성 모든 것이 아시아 최조"

  • [데일리안] 입력 2018.04.15 01:25
  • 수정 2018.04.15 09:25
  • 박창진 기자
ⓒ손흥민 SNSⓒ손흥민 SNS

토트넘의 손흥민이 일본 언론으로부터 극찬을 받은 것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일본 축구 전문지 '사커다이제스트웹'은 지난 3월 9일 "한국 대표팀 손흥민의 기세가 멈추질 않는다"며 "손흥민은 유벤투스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에서 선제골을 넣었다. 토트넘은 탈락했지만, 7번 손흥민의 독무대였다. 날카로운 경기력을 보였다"라고 설명했다.

일본 언론은 손흥민의 과거를 주목했다. '사커다이제스트웹'은 "손흥민은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재능을 꽃피웠다. 함부르크에서 프로 무대를 밟았고 레버쿠젠에서 천부적인 골 감각을 보였다. 분데스리가도 손흥민 득점 영상을 올려 화려했던 과거를 추억했다. 팬들도 '소나우도'라며 당시 손흥민에게 박수를 보냈다"라고 보도했다.

손흥민은 분데스리가를 넘어 잉글랜드에서 만개했다. 일본 언론도 최근 경기력에 아낌없는 박수를 보냈다. 매체는 "허더스필드전 멀티골 이후 미국 '폭스스포츠 아시아'가 손흥민에게 아시아 최고 선수란 칭호를 붙였다"고 전했다.

또한 "손흥민은 차범근, 박지성, 나카타 히데토시, 알리 카리미 등을 잇는 위대한 계보에 이름을 올렸다. 향후 아시아 최고 명성을 얻을 가능성이 크다"라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한편 2017-2018 시즌 18골(리그 12골)을 기록 중인 손흥민은 아시아 선수 최초 EPL 득점레이스 10위안에 이름을 올릴 전망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