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4 00시 기준
확진환자
25775 명
격리해제
23834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1888 명
11.9℃
맑음
미세먼지 25

한명재 단독·송재우 KBO 중계 ‘이색 혹은 파격’

  • [데일리안] 입력 2020.09.18 10:37
  • 수정 2020.09.18 10:37
  • 김평호 기자 (kimrard16@dailian.co.kr)

해설 없는 파격, 특별 중계 예고

한명재 아나운서. ⓒ MBC스포츠플러스한명재 아나운서. ⓒ MBC스포츠플러스

MBC스포츠플러스가 아주 특별한 중계로 야구팬들을 찾아간다.


MBC스포츠플러스는 19일(토)과 20일(일) 양일간 펼쳐지는 KBO리그 kt 위즈와 SK 와이번스와의 경기에서 각각 특별한 에피소드로 꾸며지는 ‘엠스플 아주 특별한 중계’를 선보인다.


먼저 19일(토) 첫 번째 에피소드에서는 해설위원이 없이 MBC스포츠플러스의 간판 한명재 아나운서가 홀로 중계를 책임진다. 오로지 시청자들이 경기에만 집중할 수 있는 상황을 만들어 시청자들이 야구를 색다르게 접근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명재 아나운서는 “사실 걱정이 되긴 한다. 안전그물망 없이 외줄타기를 하는 느낌이 든다. 아무래도 20년 넘게 해설위원들이 함께 중계를 해왔기에 허전할 수도 있을 것 같다”라면서도 “제작진들이 다양한 시도를 하는 가운데 저를 믿고 이런 준비를 해준 것 같다. 예전 선배님들이 경기를 볼 때 부담스럽지 않게 중계를 하는 것이 가장 좋은 길이라고 했다. 시청자분들이 경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20일(일) 두 번째 에피소드에서는 MBC스포츠플러스의 MLB 전문 송재우 해설위원이 KBO 중계를 맡는다.


송재우 해설위원은 풍부한 MLB의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KT의 효자 외국인 로하스의 MLB 진출 가능성 혹은 젊은 유망주 강백호, 소형준과 비교할 수 있는 MLB 유망주 등과 같은 MLB 관련 이야기를 들려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송재우 해설위원은 “부담 없이 재밌게 중계를 하고 싶다. KBO 현장에서 여러 가지 이야기를 평소의 시각으로 이야기를 할 생각이다. 경기는 경기대로 풀어가고 거기에 MLB의 다양한 이야기를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중계를 함께 하는 국내 최고의 한명재 아나운서가 있기에 편하게 말씀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MBC스포츠플러스는 시즌 막바지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에피소드를 계속해서 준비할 예정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