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5 00시 기준
확진환자
25836 명
격리해제
23869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1684 명
7.1℃
실 비
미세먼지 35

한미약품, 2분기 영업익 106억원…작년比 54%↓

  • [데일리안] 입력 2020.07.29 16:32
  • 수정 2020.07.29 16:34
  • 이은정 기자 (eu@dailian.co.kr)

한미약품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06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54.1% 감소했다고 29일 공시했다. ⓒ한미약품한미약품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06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54.1% 감소했다고 29일 공시했다. ⓒ한미약품

한미약품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06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54.1% 감소했다고 29일 공시했다. 매출은 2434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 대비 10% 감소했으며, 순이익은 58억원으로 71.7% 줄었다.


한미약품은 개별 기준 실적은 2156억원의 매출과 작년 대비 7% 성장한 188억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타격을 받은 북경한미약품의 실적 부진으로 인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북경한미약품은 중국 시장 상황 악화로 올해 2분기에 작년 대비 52% 역성장한 매출 271억원을 기록했으며, 영업이익과 순이익 모두 적자 전환했다.


다만 고혈압치료제 '아모잘탄패밀리'(아모잘탄, 아모잘탄큐, 아모잘탄플러스), 씹어먹는 발기부전치료제 '팔팔 츄정', 역류성식도염치료제 '에소메졸' 등 자체 개발 품목들의 성장은 두드러졌다고 회사 측은 강조했다. 이상지질혈증 치료 복합신약 '로수젯'은 전년 동기 대비 21.6% 성장한 241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