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2 10시 기준
확진환자
9976 명
격리해제
5828 명
사망
169 명
검사진행
17885 명
2.4℃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39

[데일리안 오늘뉴스 종합] [현장] '오늘도 허탕'…'마스크 탁상행정'에 약사도 시민도 '분통', [코로나19] 내수침체 공포…3~4월이 ‘보릿고개’ 등

  • [데일리안] 입력 2020.02.28 21:16
  • 수정 2020.02.28 21:16
  • 조인영 기자 (ciy8100@dailian.co.kr)

▲[현장] '오늘도 허탕'…'마스크 탁상행정'에 약사도 시민도 '분통'

28일 정부가 마스크를 판매하겠다고 약속한지 이틀째. 서울과 수도권 시민들의 발걸음은 비가 추적추적 내리는 오전부터 분주했다. 정부가 500만장의 마스크를 전국 약국과 농협, 우체국 등 공적 판매처에서 판매한다는 보도를 접한 이후 나타난 현상이다. 본격적인 판매를 예고한 전 날 공적 판매처를 찾았다 허탕을 친 시민 중 상당수는 다시 약국 등을 돌며 마스크 확보에 여념이 없는 모습이었다. 이날 기자들이 찾은 서울과 수도권 일대 약국, 우체국, 농협하나로마트 등 10여 곳은 가격을 낮춘 정부 마스크 물량을 판매하는 곳이 단 한 곳도 없었다.


▲[코로나19] 내수침체 공포…3~4월이 ‘보릿고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분위기가 수그러들지 않으면서 내수시장이 급격하게 흔들리고 있다. 봄철 여행과 결혼식 등이 줄줄이 취소·연기되는 등 피해 규모가 심상치 않다. 특히 학교 개학 시기와 수학여행 등 본격적인 여행 시즌이 몰린 3~4월이 코로나19로 인해 서비스업계 보릿고개가 될 것이라는 전망도 제기되는 상황이다. 업계에서는 2014년 세월호, 2015년 메르스로 부침을 겪었던 전례가 있었던 만큼 이번 코로나19에도 민감한 반응이다. 정부는 이 같은 피해 확산을 막기 위해 다음달 민생·경제 종합대책을 내놓겠다고 밝혔다.


▲文대통령·與野 대표 '코로나19 합의문' 발표…"초당적 총력 대응"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4당 정당대표들은 28일 국회에서 코로나19 사태에 대응하기 위해 머리를 맞대고 "국회와 정부는 초당적으로 국가적 역량을 모아 총력 대응한다"는 내용의 합의문을 발표했다. 합의문에 따르면 문 대통령과 여야 정당대표는 코로나19에 대한 방역 대응 상황 및 우리 경제에 미치는 영향과 대책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합의문에는 "코로나19가 엄중한 상황이라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국회와 정부는 초당적으로 국가적 역량을 모아 총력 대응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특히 "국회의 '코로나19 대책 특별위원회'와 정부는 적극적으로 협력한다"는 내용도 담겼다.


▲[코로나19] 하루새 571명 늘어…대구에서만 395명 증가

국내 코로나19 신규환자가 28일 하루 동안 571명 늘었다. 누적환자는 2337명이 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새롭게 확진판정을 받은 사람은 오전·오후 각각 256명과 315명으로 집계됐다. 신규환자 571명 중 511명의 환자가 대구에서 발생했다. 신천지 대구교회 신도에 대한 전수조사 결과가 속속 반영된 결과로 풀이된다. 현재까지 대구지역 누적환자는 1579명이다. 전체 환자의 67.5%에 달한다. 이외 지역 누적환자는 △경북 409명 △경기 72명 △부산 65명 △서울 62명 △경남 49명 △충남 35명 △대전 14명 △울산 14명 △광주 9명 △충북 9명 △강원 7명 △전북 5명 △인천 4명 △제주 2명 △세종 1명 △전남 1명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코로나19] 현대차 근로자 확진, 울산2공장 가동중단에 공급차질 불가피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근로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울산 2공장 가동이 중단됐다. 28일 현대차에 따르면 울산 2공장 도장부 직원이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대차 울산 공장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 판정 직원이 나온 건 이번이 처음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재 울산 2공장은 가동 중단 상태고, 확진자의 근무지와 동선 등을 정밀 방역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종 폐쇄 범위 및 기간 등은 질병관리본부 지침에 따른다는 방침이다. 가동을 멈춘 울산 2공장에서는 제네시스 GV80, 팰리세이드, 싼타페, 투싼 등 인기 SUV들이 생산되고 있어 고객 대기기간이 길어질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코로나19] 추미애 "역학조사 거부 등 불법행위 즉각 강제수사"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2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상황과 관련해 역학조사 방해와 거부 등 불법행위가 있을 경우 압수수색 등 강제수사로 강력하게 대처하라고 검찰에 지시했다. 이는 코로나 19 대응을 위해 추 장관이 검찰에 내린 두 번째 지시다. 앞서 추 장관은 지난 25일에도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감염병예방법) 위반 등 관련 범죄에 신속·엄정하게 대응하라고 대검찰청을 통해 일선 검찰청에 지시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 법무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의 총력 대응 노력에도 불구하고 일부 지역별로 방역 저해 행위 등이 발생하고 있다"며 추 장관이 검찰에 엄정한 대응을 주문한 이유를 밝혔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