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경X차은우 '신입사관 구해령' 新수목대전 시작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4일 18:49:47
    신세경X차은우 '신입사관 구해령' 新수목대전 시작
    기사본문
    등록 : 2019-07-17 09:00
    김명신 기자(sini@dailian.co.kr)
    ▲ 17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극본 김호수 / 연출 강일수, 한현희 / 제작 초록뱀미디어)' 측은 구해령(신세경 분)이 강단 있는 모습으로 왈짜패 두목(이종혁 분)과 대치 하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 MBC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과 이종혁의 날 선 대치 현장이 포착됐다. '왈짜패 두목' 이종혁과 마주하고도 주눅 들지 않고 당당히 맞선 신세경의 모습이 공개된 것. 특히 ‘의문의 문서’와 ‘정체 모를 소년’이 함께 등장하며 이들 사이 대체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17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극본 김호수 / 연출 강일수, 한현희 / 제작 초록뱀미디어)' 측은 구해령(신세경 분)이 강단 있는 모습으로 왈짜패 두목(이종혁 분)과 대치 하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이 출연하는 '신입사관 구해령'은 조선의 첫 문제적 여사(女史) 구해령과 반전 모태솔로 왕자 이림(차은우 분)의 '필' 충만 로맨스 실록. 이지훈, 박지현 등 청춘 배우들과 김여진, 김민상, 최덕문, 성지루 등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한다.

    먼저 공개된 사진 속 해령은 당당한 표정으로 상대방을 응시하고 있다. 해령의 상대는 다름 아닌 운종가를 주름잡는 왈짜패 두목. 능구렁이 같은 미소를 지으며 ‘의문의 문서’로 해령을 자극하고 있는 그의 모습은 두 사람이 어떤 대화를 나누고 있는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이어 왈짜패 두목과의 독대에도 눈 하나 깜빡 하지 않고 맞서던 해령이 왈짜패 두목과 책상을 사이에 두고 마주 앉아 붓을 든 모습이 공개됐다. 두 사람은 해령의 붓 끝에 시선을 떼지 못하며 과연 해령이 무엇을 적고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그런가 하면 또 다른 사진에서 해령과 ‘정체 모를 소년’이 함께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해령은 소년의 옆을 든든하게 지키며 왈짜패 두목에게 맞서고 있는 것. 서로 다른 행색의 두 사람이 어떤 관계인지, 이들 사이에 대체 무슨 일이 있는 것인지는 오늘(17일) 밤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신입사관 구해령' 측은 "19세기 한양의 문제적 여인 해령은 왈짜패 두목과의 만남에도 당당하게 맞서며 팽팽한 긴장감을 자아낼 예정”이라며 “과연 두 사람에게 어떤 사연이 있는 것인지, 어떻게 이야기가 전개될지 오늘 밤 첫 방송을 통해 확인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이 출연하는 '신입사관 구해령'은 17일 밤 8시 55분에 MBC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데일리안 = 김명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