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30 00시 기준
확진환자
26385 명
격리해제
24227 명
사망
463 명
검사진행
26373 명
4.7℃
맑음
미세먼지 38

컬링 은메달, 문재인 대통령도 ‘깜짝’

  • [데일리안] 입력 2018.02.25 14:27
  • 수정 2018.02.25 14:27
  • 김평호 기자

스웨덴에 아쉽게 패한 대표팀 격려

25일 오전 강원도 강릉 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결승전 한국 대 스웨덴의 경기에서 은메달을 확정지은 한국 대표팀이 서로 격려하고 있다. ⓒ2018평창사진공동취재단25일 오전 강원도 강릉 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결승전 한국 대 스웨덴의 경기에서 은메달을 확정지은 한국 대표팀이 서로 격려하고 있다. ⓒ2018평창사진공동취재단

“컬링이 이렇게 재밌는 종목인지 몰랐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올림픽 출전 두 번 만에 값진 은메달을 수확한 여자 컬링 대표팀에 축하 인사를 전했다.

김은정 스킵과 김영미, 김선영, 김경애, 김초희로 이뤄진 한국 여자 컬링대표팀은 대회 마지막 날인 25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결승전에서 세계랭킹 4위 스웨덴(스킵 안나 하셀보리)에 3-8로 졌다.

예선에서 만나 승리를 거둔 스웨덴이라 아쉬움이 클 수밖에 없었지만 그래도 컬링 불모지에서 값진 은메달을 목에 걸게 됐다.

경기 직후 문재인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한국 여자 컬링팀의 은메달 쾌거에 더 없는 축하를 드립니다”라고 인사를 건넸다.

문 대통령은 “김은정, 김영미, 김선영, 김영애, 김초희 선수. 정말 온 국민을 컬링의 매력에 푹 빠지게 만들었습니다”라며 “경북도민과 의성군민께도 감사와 축하인사를 전합니다. 컬링이 이렇게 재밌는 종목인지 몰랐습니다. 앞으로 컬링 붐이 불것 같습니다”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주전 4명이 10년 넘게 동고동락하며 기량을 키우고 호흡을 맞춰 왔다고 하니, 기적은 기적처럼 오지 않는다는 말이 실감납니다”라며 “평창을 계기로 컬링강국 코리아의 역사가 계속 이어지길 기대합니다”라고 덧붙였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