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롯데관광개발, 홈앤쇼핑서 남부 이탈리아 패키지 판매


입력 2022.10.07 10:43 수정 2022.10.07 10:39        최승근 기자 (csk3480@dailian.co.kr)

폴리냐노 아 마레, 파에스툼 등 숨겨진 소도시 방문

아말피 해안의 작은 마을 포지타노.ⓒ롯데관광개발아말피 해안의 작은 마을 포지타노.ⓒ롯데관광개발

롯데관광개발은 오는 10일 홈앤쇼핑을 통해 남부 이탈리아 6박8일 패키지를 판매한다고 7일 밝혔다.


오는 11월부터 내년 3월까지 6박8일 일정으로 매주 토요일 루프트한자 및 핀에어 등 유럽 현지 국적기를 이용해 인천공항에서 로마공항으로 출발하며, 금액은 1인 299만원(유류할증료 및 세금 포함)부터다.


이번 상품을 통해 이탈리아 남부의 아름다운 자연을 만날 수 있는 4대 도시(폴리냐노 아 마레, 포지타노, 소렌토, 나폴리)를 비롯해 고대 로마의 유구한 역사를 품은 7대 도시(로마, 폼페이, 파에스툼, 마테라, 알베로벨로, 바리, 티볼리)를 방문할 수 있다.


롯데관광개발 특전으로 80유로(한화 약 11만원, 10월6일 기준) 상당의 현지 기사 및 가이드 경비를 지원하고 미슐랭 셰프가 선사하는 해산물 파스타, 해물 튀김, 마르게리따 피자, 젤라또, 티라미수 등 이탈리아 남부 지방의 문화와 맛을 담은 특선 디너 세트를 1회 제공한다.


이번 패키지의 주요 관광지 중 하나인 폴리냐노 아 마레는 아드리아해의 진주로 불리는 휴양도시로 현지인과 유럽인들 사이에서 입소문이 난 곳이다.


파에스툼은 이탈리아에서 보기 드물게 고대 그리스의 유적이 보존돼 있는 곳으로 아테나, 포세이돈, 헤라 총 3개의 신전을 바라보며 고대 그리스의 숨결을 느낄 수 있다.


9000년의 역사를 가졌다는 마테라는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이다. 절벽 사이사이에 형성된 동굴 주거지와 암석교회가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티볼리에서는 르네상스 3대 정원 중 하나인 물의 정원 빌라 데스테를 방문하게 된다. 이곳은 이탈리아에서도 가장 경이롭고 아름다운 정원으로 손꼽힌다.


권기경 롯데관광개발 여행사업본부장은 “로마, 나폴리 등 유명 대도시 위주의 기존 패키지와는 달리 폴리냐노 아 마레, 파에스툼, 마테라, 티볼리, 알베로벨로 등 남부의 숨겨진 보석 같은 소도시를 일정에 포함시켜 차별성을 더했다”고 밝혔다.

최승근 기자 (csk3480@dailian.co.kr)
기사 모아 보기 >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