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1 00시 기준
확진환자
25424 명
격리해제
23584 명
사망
450 명
검사진행
19493 명
14.6℃
온흐림
미세먼지 45

국세청, 납세서비스 재설계·2030 국세행정 미래전략추진단 출범

  • [데일리안] 입력 2020.09.23 15:30
  • 수정 2020.09.23 09:20
  • 이소희 기자 (aswith@dailian.co.kr)

대한상의·중기중앙회·조세연과 업무협약

민·관·연 삼각 협업으로 추진단 운영

국세청이 납세서비스 개선방안 마련을 위한 ‘납세서비스 재설계 추진단’과 미래 환경변화에 대응해 국세행정 중장기 전략을 마련하기 위한 ‘2030 국세행정 미래전략추진단’을 23일 발족했다.


이는 앞서 열린 전국관서장 회의에서 발표된 국세행정 운영방안 실행의 일환이다.


이날 출범한 2대 추진단은 대한상의·중기중앙회 등 경제단체와 조세재정연구원 등 민·관·연 삼각 협업체계를 기반으로 한다.


납세서비스 재설계 추진단은 국세청 기획조정관을 단장으로 해 각 국실과 경제단체가 참여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납세서비스 재설계 추진단 ⓒ국세청납세서비스 재설계 추진단 ⓒ국세청
2030 국세행정 미래전략추진단 ⓒ국세청2030 국세행정 미래전략추진단 ⓒ국세청

경제단체의 지역 조직 및 국세청의 소통창구 등을 활용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연구기관의 정책 아이디어를 반영,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획기적인 납세서비스 개선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2030 국세행정 미래전략추진단은 국세청 차장을 단장으로 단장 직속의 미래대응 기획반과 연구를 진행할 4개 분과 및 연구팀으로 운영된다.


미래환경 분석을 통해 연구 주제를 선정하고, 경제단체의 현장 의견을 참고해 연구기관과 함께 1년 간 연구를 진행 후 포스트 코로나 시대 미래 국세행정의 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납세서비스 재설계 추진단은 의견수렴 과정에서 중장기 연구과제가 발굴될 경우 이를 미래전략추진단에 연구 의뢰하고, 미래전략추진단은 연구과정에서 발굴된 서비스 관련 단기과제를 서비스 재설계 추진단에 개선 제안하는 등 각 추진단 간에도 유기적으로 연계한다는 방침이다.


민·관·연 협업체계를 통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 국민의 시각에서 납세서비스 개선방안과 국세행정 중장기 전략을 마련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