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0 00시 기준
확진환자
14626 명
격리해제
13658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6396 명
27.4℃
온흐림
미세먼지 11

의료진 왜곡·폭행 묘사 ‘찬란한 내 인생’, 공식 사과 후 관련 영상 삭제

  • [데일리안] 입력 2020.07.04 13:33
  • 수정 2020.07.04 13:33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MBCⓒMBC

간호사의 모습을 왜곡해 묘사하고 의료진 폭행 장면을 내보낸 MBC 일일드라마 ‘찬란한 내 인생’ 제작진이 공식 사과했다.


제작진은 4일 공식 홈페이지에 “극 중 간호사인 박현희에 대한 잘못된 묘사와 의료진에 대한 폭력 장면으로 인해 불편함을 느끼신 간호사 여러분과 시청자께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지난 2일 방송된 ‘찬란한 내 인생’ 4회에서는 고상아(진예솔 분)가 간호사인 박현희(유하 분)의 뺨을 때리는 장면이 나왔다. 해당 장면에서 박현희는 굽이 높은 구두를 신고 손톱을 화려하게 꾸민 모습이었다. 이 장면을 담은 동영상은 MBC 홈페이지와 포털사이트에 ‘개념 없는 간호사 참교육 시키는 진예솔’이라는 제목으로 업로드됐다.


해당 방송이 송출된 후 온라인상에서 의료진에 대한 폭행을 가볍게 다루고, 제작진이 간호사를 왜곡된 시선으로 그렸다는 비판이 제기됐다.


이에 제작진은 “극 중 간호사로 등장하는 박현희는 실제 국내 병원에서는 허용되지 않는 네일 장식과 구두를 착용하고, 개인의 목적을 위해 특정 환자에게 편의를 제공하려 하는 등 사실과 다른 표현으로 현업에 근무하시는 간호사분들께 불편함을 드렸다”며 사과했다.


그러면서 “극 중 인물인 고상아의 재벌 갑질을 강조하는 과정에서 의료진 폭행 장면이 전파를 타게 됐다”며 “제작진은 간호사 여러분 및 시청자께서 느끼신 불편과 지적을 겸허히 수용해 드라마 홈페이지 내 인물 소개 문구를 수정하고 관련 영상은 삭제 조치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제작진은 “앞으로는 이 같은 실수가 반복되지 않도록 드라마 제작에 더욱더 주의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