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19 00시 기준
확진환자
22893 명
격리해제
19970 명
사망
378 명
검사진행
24705 명
14.9℃
맑음
미세먼지 17

[D:FOCUS] '다만악' 황정민 이정재 박정민, 압도적 카리스마

  • [데일리안] 입력 2020.06.18 09:19
  • 수정 2020.06.18 12:06
  • 부수정 기자 (sjboo71@dailian.co.kr)


황정민ⓒ하퍼스바자황정민ⓒ하퍼스바자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의 주역 배우 황정민과 이정재, 박정민이 함께 한 화보가 공개됐다.


패션지 하퍼스바자가 18일 공개한 화보에는 황정민, 이정재, 박정민의 카리스마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인터뷰에서 황정민은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의 액션신에 대해 "남들이 하는 건 안 하려고 하다 보니 시나리오보다 규모가 커졌다. 총격 신의 경우 실제로 타격하면서 촬영했다. 원래 액션을 찍다 보면 '척' 하게 된다. 카메라로 속고 속이는데 이번 영화는 진짜 때리고 맞았고 액션보다는 싸움에 가까웠다. 다시는 안하고 싶을 정도"라고 말하며 웃었다.


역대급 화려한 스타일링을 선보이게 된 이정재는 "인물이 왜 이렇게까지 집요하게 구는가에 대한 정보가 영화상에 거의 나오지 않는다"라며 "첫 신부터 관객에게 믿음을 줘야 했다. 이번 영화에서 내가 기댈 곳이라곤 비주얼 밖에 없었다"고 전했다.


베일에 감춰진 캐릭터를 연기한 박정민은 시나리오를 읽었을 당시를 떠올리며 "굉장히 재미있는 할리우드 영화를 한편 본 느낌이었다"며 "(캐스팅 확정 후에) 이정재 선배님이 이 작품을 같이 하게 되었다고 먼저 전화를 주셔서 감동이었다"고 말했다.


이에 이정재는 "정민이 캐릭터가 어렵다고 생각했고 관객에게 어떤 평가를 받을지 연기자로서 고민이 많았을 법한데 흔쾌히 하겠다고 했다는 게 기특했다. 어려운 결정이었을 텐데 캐릭터를 훌륭하게 소화했다. 홍보팀에서 나중을 위해 박정민이라는 카드를 숨겨둔 모양인데, 기대할 필요가 있다"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영화는 8월 개봉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