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11 00시 기준
확진환자
13373 명
격리해제
12144 명
사망
288 명
검사진행
22950 명
26.1℃
맑음
미세먼지 12

인도, 코로나19 확진자 13만8천명…나흘 연속 ‘폭증’

  • [데일리안] 입력 2020.05.25 19:34
  • 수정 2020.05.25 19:35
  •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이란 제치고 ‘세계 10위’ 기록

질병 확산에도 국내선 운항 재개

인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흘 연속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하면서 25일 누적 13만8845명으로 집계됐다.(자료사진)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인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흘 연속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하면서 25일 누적 13만8845명으로 집계됐다.(자료사진)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인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흘 연속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하면서 25일 누적 13만8845명으로 집계됐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인도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이란(13만5000여명)을 제치고 ‘세계 10위’를 기록했다. 확진자 수 1위 국가는 160만명을 넘어선 미국이다. 이어 브라질·러시아·스페인·영국·이탈리아·프랑스·독일·터키·인도 순이다.


인도 보건부에 따르면 인도의 일일 확진자 수는 지난달 중순까지 1000명 수준이었으나 이달 들어 3000∼4000명대로 올라선 데 이어 18일부터 매일 5000명가량 증가했다.


22일 6088명, 23일 6654명, 24일 6767명, 이날 6977명이 증가해 나흘 연속 최고치를 경신했다. 누적 사망자는 총 4021명이고, 회복자는 5만7721명이다.


인도 정부가 지난 3월 25일부터 발동한 '코로나 차단 봉쇄령' 관련 규제를 최근 들어 완화하고, 코로나19 검사 규모를 늘리면서 신규 확진자 증가 폭이 커진 것으로 보인다.


인도는 이날부터 국내선 여객기 운항도 재개했다. 인도 정부는 지난 3월 22일부터 국제선 이착륙을 금지하고, 같은 달 25일부터 국내선 여객기 운항을 전면 중단시켰다.


이날 국내선 운항이 재개된 뉴델리 공항과 뭄바이, 첸나이 공항 등에서는 공항 이용과 여객기 탑승 관련 보건지침을 두고 혼선이 빚어지다 상당수 여객기 운항이 취소된 것으로 전해졌다.


연방 정부는 국내선 여객기 탑승 후 격리 의무를 부과하지 않았지만, 여러 주 정부가 감염자 유입을 우려해 여객기 이용 후 자가격리 지침과 비행기 운항 편수 제한 정책을 발표하면서 혼란이 빚어졌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