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19 00시 기준
확진환자
25275 명
격리해제
23368 명
사망
444 명
검사진행
16763 명
12.1℃
맑음
미세먼지 69

[코로나19] 文대통령 대구 회의에 '밀접 접촉자' 배석…자가격리 해프닝

  • [데일리안] 입력 2020.02.26 13:27
  • 수정 2020.02.26 13:27
  • 고수정 기자 (ko0726@dailian.co.kr)

이승호 대구 부시장 '음성' 판정…靑, 자가격리 해제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후 대구시청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후 대구시청에서 '코로나19 대응 대구지역 특별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청와대

청와대 관계자와 취재진에게 26일 자가 격리 권고 조치가 내려졌다가, 해제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문재인 대통령의 전날 대구 방문 행사에 '코로나19 확진자 밀접 접촉자'가 배석한 것으로 알려지면서다.


문 대통령은 전날 대구시청에서 '코로나19 대응 대구지역 특별대책회의'를 주재했다. 이 자리에는 이승호 대구 경제부시장이 배석했다.


이 부시장은 비서가 이날 오후 늦게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확진자 밀접 접촉자'로 분류됐는데, 이 같은 사실은 행사 이후에 알려졌다. 문 대통령이 회의를 주재할 때만 해도 비서의 코로나19 검사 결과는 나오지 않은 상태였다.


청와대는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당시 행사에 배석한 청와대 관계자와 취재진에 '1주일 간 자가 격리'를 권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이 부시장이 26일 오전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을 받은 것으로 확인되면서 자가 권고 조치는 해제됐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