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클럽' 옥주현, 이효리와 속마음 대화 중 '눈물'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7일 09:04:17
    '캠핑클럽' 옥주현, 이효리와 속마음 대화 중 '눈물'
    기사본문
    등록 : 2019-08-18 20:50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핑클 이효리와 옥주현이 지난 21년 간 나누지 못했던 속마음을 털어놓는다.ⓒJTBC

    핑클 이효리와 옥주현이 지난 21년 간 나누지 못했던 속마음을 털어놓는다.

    18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캠핑클럽’'서는 울진 구산 해변에서 아름다운 바다와 함께 여행을 이어가는 핑클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된다. 구산 해변에서 네 사람은 처음으로 각자의 시간을 갖는다.

    멤버들은 저마다 하고 싶은 것을 하며 여유를 즐겼다. 이효리와 옥주현은 바닷가에 앉아 둘만의 시간을 보낸다. 바다를 바라보며 두 사람은 서로에게 말 하지 못했던 이야기를 털어놓기 시작한다.

    특히 캠핑 내내 멤버들을 엄마처럼 챙기며 항상 듬직한 모습을 보였던 옥주현은 속마음을 리더 효리에게 처음으로 고백한다.

    옥주현은 이효리의 솔로 활동을 응원하며 느꼈던 여러 감정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한다. 이효리 역시 뮤지컬 배우로 전향한 옥주현의 개인 활동을 지켜보며 느낀 진심을 전하며 서로가 한층 더 가까워지는 시간을 가진다. 옥주현은 이효리와 대화를 하던 중 눈물을 보인다.

    21년 만에 나눈 이효리와 옥주현의 진심어린 이야기는 18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캠핑클럽’에서 확인할 수 있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