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30 00시 기준
확진환자
26385 명
격리해제
24227 명
사망
463 명
검사진행
26373 명
4.7℃
맑음
미세먼지 38

이낙연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공천 여부, 늦지 않게 결정"

  • [데일리안] 입력 2020.09.23 14:19
  • 수정 2020.09.23 14:19
  • 송오미 기자 (sfironman1@dailian.co.kr)

"秋 아들 군 복무 특혜 의혹, 사실관계 분명해져

김홍걸 제명, 참담…이상직, 감찰 결과 보고 판단

윤미향, 더 큰 의혹이 기소 대상 안 된 경우 있어"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23일 서울 양천구 예술인센터에서 열린 방송기자클럽 초청 토론회에 참석해 정치 현안에 대해 얘기하고 있다.ⓒ데일리안 박항구 기자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23일 서울 양천구 예술인센터에서 열린 방송기자클럽 초청 토론회에 참석해 정치 현안에 대해 얘기하고 있다.ⓒ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3일 내년 4월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후보 공천 문제와 관련해 "늦지 않게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한국예술인센터에서 열린 한국방송기자클럽 토론회에서 "여론뿐 아니라 집권 여당으로서 어떤 것이 책임 있는 처신인가가 더 중요한 고민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보궐선거 후보 조건에 대해선 "여성이 좋다거나 경선을 하자거나 등 그런 문제를 포함해서 일정한 절차를 거쳐 결정하겠다"며 "미리 정해놓은 것은 없다"고 말했다.


추미애 법무장관 아들의 군 복무 중 휴가 특혜 의혹에 대해선 "사실관계가 상당히 분명해지고 있다"며 "그럼에도 더 정확한 진실은 검찰 조사 결과를 봐야 알 것 같다"고 했다.


재산 신고 누락 및 부동산 투기 의혹에 휩싸인 김홍걸 의원이 제명된 것에 대해선 "그 일이 왜 제 앞에 놓였을까 참으로 안타깝고 참담했다"며 "그러나 피할 수 업는 일이었던 것"이라고 말했다. 제명됐음에도 의원직이 유지되는 것과 관련해 '무늬만 징계 아니냐'는 지적엔 "정당으로서 할 수 있는 가장 강력한 제재가 제명"이라고 밝혔다.


이스타항공 대규모 실직 사태를 초래한 이상직 의원에 대해선 "윤리감찰단이 굉장히 강도 높은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감찰 결과를 보고 판단하겠다"고 말했다.


정의기억연대 후원금 유용 의혹 등으로 검찰에 기소된 윤미향 의원에 대해선 "언론에 보도된 수많은 의혹들 가운데 오히려 더 큰 의혹이 기소의 대상이 되지 않은 경우가 있다"며 "(윤 의원이) 6개 혐의로 기소가 됐는데 그것에 대해서도 사실관계 다툼이 있는 것 같다"고 했다. 그러면서 "당이 그것을 전혀 보호하지 않겠다는 뜻으로 (윤 의원의) 당원권을 정지했다"고 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