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1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03 명
격리해제
10422 명
사망
271 명
검사진행
24058 명
24.5℃
구름조금
미세먼지 21

국토부, 코로나19 역학조사 지원시스템…신속성·정확성 ↑

  • [데일리안] 입력 2020.04.10 18:00
  • 수정 2020.04.10 16:24
  •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

ⓒ국토교통부ⓒ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10일 ‘코로나19 역학조사 지원시스템’ 온라인 국내외 언론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설명회는 시스템이 지난달 26일 정식운영에 착수한 이후, 주요기능·운영성과 등에 대한 외신들의 취재 및 자료 요청에 따른 것이다.


이 시스템은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른 역학조사 절차를 자동화하는 시스템이다.


대규모 도시 데이터를 수집·처리하는 스마트시티 데이터 허브 기술을 기반으로 국토부에서 개발했으며, 현재 질병관리본부에서 시스템을 이관받아 코로나19 역학조사에 활용하고 있다.


국토부는 “이번 시스템을 통해 종전 대부분 수작업으로 이뤄졌던 28개 관계 기관 간 공문 작성 및 유선 연락 등 확진자 정보 수집‧분석 과정이 전산화‧자동화돼 신속성과 정확성이 크게 제고됐다”고 밝혔다.


이어“역학조사관들의 업무 부담도 경감됨에 따라, 대규모의 확진자가 발생하는 경우에도 보다 민첩하게 대처할 수 있게 됐다”고 덧붙였다.


국토부는 코로나19에 효과적으로 대응해 나가기 위해 이번 시스템 운영을 지속 지원하면서, 감염병 역학조사 지원을 위한 관계기관들과의 협업도 지속적으로 강화할 전망이다.


아울러 이 시스템에 관심을 표명하고 있는 해외국가·국제기구 등의 수요에 부응해 적극적인 기술협력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이번 설명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방안’에 따라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해 시스템 설명, 영상 시연,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