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4 10시 기준
확진환자
11629 명
격리해제
10499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8199 명
23.8℃
튼구름
미세먼지 37

[코로나19] 우리은행, 금융지원 위해 본부직원 영업점 파견

  • [데일리안] 입력 2020.03.30 10:09
  • 수정 2020.03.30 10:09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우리은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피해 기업에 대한 신속한 금융지원을 위해 일선 영업점에 본부부서 직원을 파견한다.ⓒ우리은행우리은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피해 기업에 대한 신속한 금융지원을 위해 일선 영업점에 본부부서 직원을 파견한다.ⓒ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이하 코로나19) 피해 기업에 대한 신속한 금융지원을 위해 일선 영업점에 본부부서 직원을 파견한다고 30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코로나19 피해기업의 대출신청 증가로 그 실행까지 어려움이 많은 54개 영업점을 우선으로 오는 30일부터 60여명의 본부부서 인력을 파견한다. 기업대출 경험이 많은 본부직원 위주로 각 영업점에 1~2명이 배치된다.


특히 지난 25일 서울시는 중소 여행사, 영세학원, 골목식당 등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서울지역 소상공인, 자영업자를 위한 신용대출 규모를 확대하고 우리은행 서울지역 영업점에 서울시 민생혁신금융 전담창구를 다음 달 초부터 운영할 계획이다. 우리은행은 이번 본부직원 파견으로 서울시 소상공인 대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른 소상공인 대출신청 증가로 대출실행이 지연되고 있다"며 "소상공인이 최대한 빠르게 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