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9 00시 기준
확진환자
26271 명
격리해제
24168 명
사망
462 명
검사진행
26148 명
13.8℃
온흐림
미세먼지 41

靑, 중국인 입국 금지 청원에 "위험지역 입국자 관리 철저"

  • [데일리안] 입력 2020.03.20 16:39
  • 수정 2020.03.20 16:39
  • 고수정 기자 (ko0726@dailian.co.kr)

靑 "특별입국절차로 中발 모든 내외국인 입국 최소화"

개방성·투명성·민주적 절차, 코로나19 대응 원칙 강조

청와대가 20일 청와대가 20일 '중국인 입국 금지 요청' 청원에 대해 답변했다. ⓒ청와대 홈페이지 갈무리

청와대가 20일 '중국인 입국 금지 요청' 청원에 대해 "중국 등 위험 지역발 입국자들을 철저히 관리하고 있다"고 답했다.


강정수 청와대 디지털소통센터장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이번 청원 내용인 중국인 입국금지 요청에 대해 앞서 정세균 국무총리 등이 정부의 입장을 여러 차례 말씀드렸고, 지난 2월 27일 청와대는 서면 브리핑을 통해 한 번 더 자세한 답변을 드린 바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강 센터장은 "우선 정부는 지난 2월 4일 0시를 기해, 14일 이내에 후베이성을 방문했거나 체류한 모든 외국인의 입국을 전면 금지했으며, 제주지역 무비자 입국제도 운영을 일시 중지했다"며 "또한 '특별입국절차'를 통해 중국에서 들어오는 모든 내외국인을 철저히 파악하고 입국을 최소화하는 조처를 했다"고 밝혔다.


이어 "위험 지역발 입국자를 면밀히 관리하고 건강상태를 모니터링하는 시스템도 구축했다"며 중국 등 위험 지역발 입국자들에 대한 철저한 관리를 강조했다.


또 "세계보건기구(WHO)가 코로나19에 대해 감염병 세계 유행인 팬데믹을 선언했고, 코로나19가 유럽과 미국 등 세계 각국으로 번짐에 따라 3월 19일부터는 모든 입국자에게 특별입국절차를 확대 적용하고 있다"며 "정부는 개방성, 투명성, 민주적 절차라는 3대 원칙에 따라 코로나19를 억제하고 종식하려는 조치를 적극적으로 벌이고 있다"고 했다.


강 센터장은 "정부는 청원을 통해 보여주신 코로나19와 관련한 여러분들의 우려와 불안을 엄중히 받아들인다"며 "정부는 신속하고 비상한 대응으로 지자체와 지역사회의 빈틈없는 협력, 국제사회와의 긴밀한 공조로 냉정하고 지혜롭게 위기 상황을 헤쳐나가겠다"고 밝혔다.


'중국인 입국금지' 청원은 지난 1월 23일 게재돼 나흘 만에 청원 동의 20만명을 넘어섰고, 한달 동안 총 76만1833명의 동의를 받았다. 당시 청원인은 "중국발 코로나 바이러스가 확산되고 있다. 북한 마저도 중국인 입국을 금지하는데 춘절 기간 동안이라도 한시적 입국 금지를 요청한다"며 정부의 선제적 조치를 촉구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