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5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06 명
격리해제
10226 명
사망
267 명
검사진행
19089 명
19.8℃
튼구름
미세먼지 27

文대통령, 오늘 '경제 원탁회의'…현 정부서 첫 경제주체 총집결

  • [데일리안] 입력 2020.03.18 05:00
  • 수정 2020.03.17 21:30
  • 고수정 기자 (ko0726@dailian.co.kr)

경영계·노동계·가계·정치권·경제부처 한자리에

코로나19 인한 비상경제 상황 대안 마련 나서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타격을 최소화하기 위해 주요 경제주체들을 만난다. 사진은 지난 2월 13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6대 기업 총수와의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는 문 대통령의 모습. ⓒ청와대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타격을 최소화하기 위해 주요 경제주체들을 만난다. 사진은 지난 2월 13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6대 기업 총수와의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는 문 대통령의 모습.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타격을 최소화하고, 향후 대응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주요 경제주체들을 만난다.


청와대에 따르면 이날 열리는 '주요 경제주체 초청 원탁회의'는 문 대통령이 주요 경제 주체들을 초청, 코로나19로 유발된 현 경제상황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비상경제 상황에 대한 돌파 의지를 다지기 위해 마련됐다.


문 대통령은 그간 다양한 경제 주체들과 꾸준히 소통을 이어왔다. 코로나19 경제적 대응을 위해 지난 2월 13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6대 그룹 총수와의 간담회, 2월 21일 내수 소비업계 간담회를 개최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에도 △중소벤처기업인 대화(1월 7일) △대기업·중견기업 대화(1월 14일) △혁신벤처기업인 간담회(2월 7일) △자영업자·소상공인대회(2월 13일) △외국인투자 기업 대화(3월 28일) △경제계 원로 간담회(4월 3일) △일본 수출규제 관련 경제계 주요인사 간담회(7월 10일) 등을 진행한 바 있다.


청와대는 이날 원탁회의도 그간의 경제계 소통 행보의 연장선상에서 개최되는 것이라고 밝혔다.


한정우 춘추관장은 17일 브리핑에서 "우리 정부 들어 처음으로 경영계, 노동계, 중소기업·중견기업·벤처기업·소상공인 등 기업, 금융계, 가계, 정치권, 경제부처 등 모든 경제주체들이 한자리에 모여 머리를 맞대고 현재의 비상경제 상황을 타개하기 위한 방안에 대해 기탄없이 논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원탁회의는 정부관계자의 발언은 필요시 진행하고, 참석자 전원에게 발언 기회를 줄 예정이다. 한 관장은 "이번 원탁회의는 글로벌 경제충격에 대비해 모든 경제 주체들이 대화와 협력 등 폭넓은 논의를 통해 비상경제 상황 타개를 위한 범국가적 대응의 첫 출발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