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8 10시 기준
확진환자
10384 명
격리해제
6776 명
사망
200 명
검사진행
17858 명
12.3℃
맑음
미세먼지 42

중기중앙회-중기부, ‘착한’ 마스크 공급업체 현장 방문

  • [데일리안] 입력 2020.02.18 14:00
  • 수정 2020.02.18 11:48
  •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

마스크 수급안정에 힘쓰는 ‘착한기업’ 에버그린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데일리안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데일리안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18일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최창희 공영쇼핑 대표이사와 함께 ‘착한’ 마스크 제조기업인 ‘에버그린’을 방문해 임직원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고 밝혔다.


에버그린은 1996년 설립 이후 순수 국내 기술과 자본을 바탕으로 우리나라 최초로 마스크 국산화에 성공했으며, 세계 5대 글로벌 인증을 취득한 우수 중소기업으로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비상상황에서 마스크 수급 안정화에 앞장서는 ’착한기업‘으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이달 초 중국에 진출한 우리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마스크 1만개를 저렴한 가격으로 중기중앙회에 공급하며 위기상황 극복을 위한 노력에 동참했고, 이후 마스크 10만개를 공영쇼핑에 추가 공급하기로 약속하는 등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 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이승환 에버그린 대표에게 “마스크 물량이 부족함에도 중국에 진출한 우리 기업을 도울 수 있도록 공급해준데 감사하다”며 “최근 민관협력을 통해 공급된 마스크 등 구호물품이 중국 진출 우리 기업의 조업재개로 이어지는 등 가시적인 효과를 보여주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정부와 협력하여 지금의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