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6 17시 기준
1261 명
확진환자
12 명
사망자
20716 명
검사진행
24 명
격리해제
0.9℃
튼구름
미세먼지 7

강용석, 장지연 루머 유포 논란에 "분위기 전환 위해"

  • [데일리안] 입력 2020.01.22 11:34
  • 수정 2020.01.22 17:28
  • 이한철 기자 (qurk@dailian.co.kr)

'가세연' 강용석 변호사가 가수 김건모의 아내 장지연의 사생활 루머를 언급한 것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유튜브 방송 캡처.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를 운영하는 강용석 변호사가 김건모 아내 장지연의 사생활 루머를 언급한 것에 대해 "강연에서 분위기 전환을 위해 했던 이야기"라고 말했다.


강 변호사는 22일 오전 가세연 코너 '인싸뉴스'를 통해 "저희 관련 뉴스가 아주 '핫' 한 것 같다"며 "특히 연예 분야는 우리가 계속 뉴스를 만들어내고 있다"고 자랑스러워했다.


관심을 끈 건 김건모 아내 장지연 관련 이야기다. 강 변호사는 "대구 강연회에서 정치, 선거, 외교 등 많은 이야기를 했다. 하드코어 뉴스들 사이에 분위기 전환을 위해 잠깐 했던 얘기들이 핫하게 달구고 있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해당 뉴스가 무책임한 추측성 발언 아니냐는 비판 여론에 대해서는 이렇다 할 해명을 하지 않았다.


강 변호사는 오히려 "그날 나온 이야기 모두 뉴스화 하면 정말 시끄러워질 것 같다. 한마디 한마디 할 때마다 현장이 술렁였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텐아시아'는 '가세연'의 김용호 기자가 지난 18일 대구서 진행된 한 강연회에서 김건모의 아내 장지연을 연상케 하는 표현들을 나열한 뒤 "결혼 전 이성 관계가 복잡했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특히 김용호 기자는 "예전에 모 배우와 사귀었고 동거도 했다고 들었다. 그 인물(장지연)이 모 배우와의 관계를 주변에 자랑하고 다녔다"고 추측성 발언을 이어갔다. 김세의 전 MBC 기자도 '아시나요' 노래 한 소절을 부르며 "아시는 분은 많이 아실 것"이라며 장지연을 조롱하기도 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