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30 00시 기준
확진환자
23812 명
격리해제
21590 명
사망
413 명
검사진행
20596 명
21.4℃
보통 비
미세먼지 35

SH공사, 몽골 울란바토르시에 서울형 공공주택 수출

  • [데일리안] 입력 2019.12.03 14:13
  • 수정 2019.12.03 14:24
  • 원나래 기자

서울형 공공주택 모델 및 개발 노하우 공유…공공주택 건설 협력키로

김세용 SH공사 사장(가운데 왼쪽)과 아마르사이한 울란바토르시 시장이 서울형 공공주택 수출 등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SH공사 김세용 SH공사 사장(가운데 왼쪽)과 아마르사이한 울란바토르시 시장이 서울형 공공주택 수출 등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SH공사

앞으로 몽골 수도인 울란바토르시에 서울형 공공주택 모델이 수출돼 게르촌 등 빈민지역 개발사업시 공공임대주택이 대규모로 들어설 전망이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김세용 SH공사 사장이 지난달 25일 몽골 울란바토르시를 방문해 아마르사이한(S.Amarsaikhan) 시장을 만나 울란바토르시 내 공공주택 건설사업과 게르촌 재개발 사업 등에 대해 논의하고, SH공사가 이들 개발사업에 적극 협력하기로 합의했다고 3일 밝혔다.

아마르사이한 울란바토르시 시장은 SH공사가 지난 30년동안 쌓아온 공공주택 개발 노하우를 울란바토르시에 전수해 빈민촌인 게르촌 재개발 사업 등에 적용할 수 있도록 공유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버스 차고지, 노후 공공시설, 저이용 공공부지 같은 유휴부지를 복합 개발해 공공주택을 추진 중에 있는 컴팩트 시티 사업을 소개하고, 공사의 다양한 공공주택 공급 모델, 주거 복지 서비스 등의 노하우가 공유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SH공사는 서울형 공공주택 건설-공급-관리 노하우를 울란바토르시에 전파하고, 실질적인 협력사업을 발굴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SH공사는 2016년 12월 울란바토르시 산하 도시주택공사(NOSK)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울란바토르시의 사업환경 분석, 수요조사, 공공주택 공급 방안 및 역량 강화 프로그램 개발 등에 대한 공동연구를 진행해 왔다. 지난달 25일 몽골 울란바토르시에서 컨퍼런스를 개최해 연구결과를 공유했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울란바토르시가 추진중인 공공주택 사업에 공사의 주택·도시개발 관련 제도 및 사업기획 및 운영 관련 개발노하우를 전수함으로써 서울형 공공주택 모델이 도입되도록 유도하고, 향후 공사와 울란바토르시 간 실질적인 협력사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