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5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06 명
격리해제
10226 명
사망
267 명
검사진행
19089 명
13.5℃
박무
미세먼지 46

文대통령 "김정은 친서에 아주 흥미로운 대목도 있어"

  • [데일리안] 입력 2019.06.13 18:02
  • 수정 2019.06.13 18:03
  • 이충재 기자

한‧노르웨이 정상회담 후 기자회견 "6월 남북정상회담도 가능"

문재인 대통령은 13일(현지시각)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보낸 문재인 대통령은 13일(현지시각)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와 관련해 "미국이 대강의 내용을 알려준 바 있다"며 "그 친서 내용 속에는 트럼프 대통령이 발표하지 않은 아주 흥미로운 대목도 있다"고 말했다.(자료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13일(현지시각)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와 관련해 "미국이 대강의 내용을 알려준 바 있다"며 "그 친서 내용 속에는 트럼프 대통령이 발표하지 않은 아주 흥미로운 대목도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노르웨이 오슬로 총리 관저에서 에르나 솔베르그 총리와 정상회담 후 가진 공동기자회견에서 관련 질문을 받고 이같이 답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6월 남북정상회담 개최 가능성'에 대해 "6월 중 가능한지 여부는 알 수 없다"면서도 "남북 간에 아주 짧은 기간 동안 연락과 협의로 정상회담이 이루어진 경험도 있기 때문에 물리적으로 불가능하지는 않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어제 오슬로 포럼에 대해 답변한 것은 '나는 언제든지 만날 준비가 돼 있다, 따라서 그 시기는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달려 있다'고 말한 것"이라며 "그런 선택을 할지 여부는 김정은 위원장에게 달려 있다고 다시 말씀드린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또 "평화프로세스의 가장 중요한 관건이자 핵심은 북한의 비핵화에 있어서 실질적인 진전이 있어야 한다는 것"이라며 "제재가 해제 되려면 북한의 비핵화에 대해서 실질적 진전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