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9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02 명
격리해제
10363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4557 명
23.4℃
맑음
미세먼지 40

'선행 유튜버' 유정호 "징역 2년형 구형받았다"

  • [데일리안] 입력 2019.01.26 16:40
  • 수정 2019.01.26 16:42
  • 이한철 기자
선행 유튜버로 잘 알려진 유정호가 징역형을 구형받았다고 밝혀 주목을 받고 있다. 유튜브 방송 캡처.선행 유튜버로 잘 알려진 유정호가 징역형을 구형받았다고 밝혀 주목을 받고 있다. 유튜브 방송 캡처.

선행 콘텐츠로 누리꾼들의 주목을 받아온 유튜버 유정호가 징역형을 구형받은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되고 있다.

유정호는 26일 자신의 유튜브 계정을 통해 "징역 2년 그동안 감사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이 영상에서 유정호는 "지금 징역 2년형을 구형받은 상태"라며 "2월 중순 전에 교도소에 들어가게 되면 가정형편이 어려워진다. 아내와 자식이 먹고 살 수 있도록 도와 달라"고 호소했다.

하지만 자신이 왜 징역형을 구형받았는지 자세한 설명은 없어 궁금증을 자아냈다. 특히 유정호가 그동안 선행 콘텐츠로 사랑을 받아왔기에 더욱 궁금증을 자극했다.

유정호는 영상 댓글에서 "7년간 돕고만 살다가 처음으로 한 번 부탁드린다. 제가 없어도 저희 애기·와이프 굶지 않게 일거리만 달라. 사건에 대해서 추측하거나 댓글 달지 마시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제가 뭔가를 바꾸기 위해 한 행동이라도 지은 죄가 있다면 어떤 판결이라도 그건 제가 감당해야 될 무게다. 제가 한 거니까"라고 적어 선행 콘텐츠와 관련한 사건에 휘말렸음을 추측할 수 있게 했다.

한편, 일부 누리꾼들은 유정호의 감형을 요구하는 국민청원을 올리는 등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