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프리미엄 고속버스, 서울~세종 등 노선 추가


입력 2018.06.24 14:12 수정 2018.06.24 14:12        스팟뉴스팀

중-장거리 노선 12개 신설

다음달 20일부터 추가되는 프리미엄 고속버스 신규 운항 노선도. ⓒ 국토교통부제공 = 연합뉴스 다음달 20일부터 추가되는 프리미엄 고속버스 신규 운항 노선도. ⓒ 국토교통부제공 = 연합뉴스

앞으로 서울~세종, 서울~유성 등에도 프리미엄 고속버스가 달린다.

국토교통부는 24일부터 다음달 20일부터 전국 12개 노선에서 프리미엄 고속버스를 신규 운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프리미엄 고속 버스 노선은 14개에서 26개까지 늘어났다.

새로 추가된 노선은 ▲서울∼세종(1만5700원) ▲서울∼유성(1만8400원) ▲서울∼연무대(1만9800원) ▲서울~울산(4만1700원) ▲동서울~광주(3만6600원) ▲광주~울산(3만7700원) ▲대구~광주(2만5700원) ▲서울~군산(2만4300원) ▲인천~대전(2만600원) ▲서울~전주(2만4300원) ▲인천~전주(2만6500원) ▲인천공항~양양(4만3700원) 등이다.

기존에는 200km를 넘는 노선에만 프리미엄 고속버스가 운행됐으나, 국토부의 이번 방침으로 200km 이하 노선에도 프리미엄 고속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앞서 국토부는 지난해 12월 버스업계의 건의에 따라 관련 규제를 해제한 바 있다.

또 국토부는 기존 노선중에서도 수요가 높은 서울~창원(4만100원), 서울~순천(3만7100원) , 서울~포항(3만7500원) , 서울~마산(3만9600원), 서울~여수(4만원) 5개 노선은 운행횟수를 늘리키로 했다.

프리미엄 요금은 우등형 버스 대비 1.3배 비싸지만 KTX(고속철도) 보다는 약 23% 저렴한 수준이다. 주중 요금할인 15%를 적용하면 더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신규 노선은 다음달 5일부터 고속버스 모바일 앱, 인터넷 예매사이트(www.kobus.co.kr, www.hticket.co.kr), 해당 노선 터미널 매표소 등에서 예매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고속버스 인터넷 예매사이트, 고속버스 모바이 앱 또는 전국고속버스운송사업조합(02-536-6460~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팟뉴스팀 기자 (spotnews@dailian.co.kr)
기사 모아 보기 >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