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7 00시 기준
확진환자
26043 명
격리해제
23981 명
사망
460 명
검사진행
23003 명
18.7℃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36

“카톡 잡아라”…이통 3사, 채팅+ ‘기업형 문자 서비스’ 출시

  • [데일리안] 입력 2020.09.15 08:56
  • 수정 2020.09.15 08:58
  •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URL 삽입 가능한 버튼 도입…가독성 높여

번호 저장 없이 ‘발신번호 기업 정보’ 노출

이동통신 3사가 15일 공동 출시한 차세대 메시징 서비스 ‘채팅 플러스(+)’의 기업형 문자 메시지 서비스 화면.ⓒ이동통신 3사 제공이동통신 3사가 15일 공동 출시한 차세대 메시징 서비스 ‘채팅 플러스(+)’의 기업형 문자 메시지 서비스 화면.ⓒ이동통신 3사 제공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는 개인 간 문자메시지와 그룹채팅, 대용량 파일 전송이 가능한 차세대 메시징 서비스 ‘채팅 플러스(+)’의 기업형 문자 메시지 서비스를 공동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채팅+는 약 2500만 고객을 보유한 메시징 서비스다. 이번에 출시한 기업 메시징 상품은 발신자가 선택할 수 있는 11개 메시지 형태를 제공한다.


인터넷주소(URL) 삽입이 가능한 버튼을 통해 단순한 사용자환경(UI)을 제공한다. 전화번호 저장 없이 메시지 발송 기업의 로고 정보 확인 등을 새롭게 도입해 문자의 신뢰도와 전달 효과를 높일 수 있도록 구성했다.


신규로 추가된 슬라이드형 메시지는 수신한 메시지를 좌우로 움직이며 볼 수 있는 형태로 기존 문자와 달리 가독성이 높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메시지 하나당 최대 6장의 카드를 사용할 수 있으며 각 카드마다 다른 이미지를 쓸 수 있다.


URL이 삽입된 버튼은 주소 노출 없이도 한번의 클릭만으로 웹페이지 이동, 애플리케이션(앱) 설치가 가능하다. ▲지도공유·위치전송 ▲캘린더 일정등록 ▲특정문구 자동복사 ▲전화걸기 등의 추가기능도 제공해 활용성을 높였다.


브랜드 등록을 통해 고객이 번호를 저장하지 않아도 메시지 상 발신번호의 기업 정보를 볼 수 있도록 했다. 메시지 화면에서 프로필 이미지를 터치하면 소개글과 전화번호 등 기업이 설정한 정보를 보여줄 수 있다. 브랜드 등록은 이통3사에서 함께 운영하는 기업정보 등록 채널인 RCS 비즈 센터를 이용하면 된다.


영수증, 신용카드 승인, 택배알림 등 다양한 편의를 제공하는 정보성 메시지를 위한 메시지 상품도 추가했다. 향후 지속적 메시지 디자인을 개선해 현재 간단한 정보성 메시지 전달 이외에도 활용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통 3사는 이번 신규서비스를 인증된 기업에게만 제공한다. 스미싱 등 사고 발생 시 역추적 등의 안전장치 마련 등을 통해 보안을 강화했다.


메시지 내용에 집중 할 수 있도록 ‘웹발신’, ‘무료수신거부’ 등의 부가 정보는 메시지 상·하단에 배치하고 문자 수신 시 데이터 소진 없이 이용 할 수 있도록 하는 등 고객 편의 증진에 힘썼다. 이번에 출시한 서비스는 채팅+를 지원하는 단말에서 이용 가능하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