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03 10시 기준
확진환자
12967 명
격리해제
11759 명
사망
282 명
검사진행
21560 명
24.8℃
온흐림
미세먼지 14

LH, 고양탄현지구 ‘입체적 마스터플랜’ 공모 시행

  • [데일리안] 입력 2020.05.19 09:02
  • 수정 2020.05.19 09:03
  • 원나래 기자 (wiing1@dailian.co.kr)

고양탄현 공공주택지구 입체적 마스터플랜·지구계획구상 등 설계공모

공모대상지(고양탄현지구) 위치도.ⓒLH공모대상지(고양탄현지구) 위치도.ⓒLH

LH는 지난 3월 지구지정된 고양탄현 공공주택지구를 대상으로 ‘입체적 마스터플랜’ 설계공모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입체적 마스터플랜‘은 단지계획구상 단계부터 건축구상을 병행해 가로공간과 건축물이 어우러지는 도시공간을 수립하는 방법으로, 획일화된 평면적(2D) 도시계획이 아닌 자연환경‧지형 등 현장여건 및 주변지역과 연계한 도시계획을 세울 수 있다.


LH는 3기 신도시 등 대규모 공공택지 뿐만 아니라, 지난 2018년 대구연호‧성남금토지구를 시작으로 중소규모의 공공주택지구에도 이를 적용함으로써 주민 생활 중심의 입체적 도시공간을 수립하고 있다.


이번에 설계공모하는 고양탄현지구는 20년 이상 방치된 장기미집행 공원부지를 활용하는 공공주택사업으로, LH는 장기미집행공원을 생태체험 및 복원공간으로 구현하고 생활SOC시설을 확충해 신혼희망타운, 행복주택 및 분양주택 등 총 3300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공모일정은 이날 공고를 시작으로 25일까지 응모신청서 제출, 7월2일까지 작품 접수 예정으로 이후 전문가 심사를 거쳐 7월 중 최우수작품을 선정한다. 당선작에는 입체적 도시공간계획과 지구계획 용역 수행권을 부여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 홈페이지 [고객지원-새소식–공모안내]에 게시된 공고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병만 LH 공공택지사업처장은 “입체적 마스터플랜 공모를 통해 대구연호 지구 등에 삶터‧일터‧쉼터가 어우러지는 도시계획을 수립해왔으며, 부천역곡‧성남낙생 지구에서도 5월 중 마스터플랜 심사를 앞두고 있다. 이번 공모에서도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도시공간계획이 제안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과 지역특색을 반영해 지역주민이 함께 공유하는 사람중심의 공공주택지구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