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3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90 명
격리해제
10467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7865 명
19.8℃
박무
미세먼지 48

‘첫 유튜브 다큐’ 트와이스, 5년 성장 스토리에 담은 ‘희망’의 메시지

  • [데일리안] 입력 2020.04.28 14:59
  • 수정 2020.04.28 15:00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케이팝 걸그룹 최초 유튜브 오리지널 시리즈 론칭

29일 오후 11시 첫 공개, 매주 수요일 순차 오픈

ⓒJYP엔터테인먼트ⓒJYP엔터테인먼트

“보여주지 못했던 무대 아래의 이야기 담았다”


트와이스는 세계로 뻗어나가는 케이팝의 중심에 있는 그룹이다. 전 세계 81개 지역에 오픈되는 유튜브 오리지널 시리즈 ‘트와이스 시즈 더 라이트’ 역시 케이팝의 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트와이스는 28일 오후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유튜브 오리지널 시리즈 ‘트와이스: 시즈 더 라이트’(TWICE: Seize the Light) 공개 기념 프리미어 라이브 스트리밍을 진행했다.


유튜브 오리지널은 유튜브가 아티스트, 크리에이터 등과 협업해 제작하는 콘텐츠로 유튜브 프리미엄 가입자들에게 공개된다. 트와이스의 출연은 케이팝 걸그룹 ‘최초’다. ‘활동곡 기준 뮤직비디오 12곡 연속 유튜브 조회 수 2억 뷰 달성’ ‘해외 아티스트 사상 최단기간 도쿄돔 입성’ 등 매번 새로운 역사를 쓴 트와이스가 이번 유튜브 오리지널 시리즈 출연으로 또 다시 ‘최초’라는 수식어를 얻게 됐다.


지효는 “다큐멘터리 제목처럼 지난 5년간 우리가 큰 사랑을 받을 수 있어서 감사하다”며 “데뷔 초에는 단독 콘서트가 유일한 소원이었는데 월드투어까지 하게 돼 자랑스럽다. 여기에 유튜브 다큐까지 제작하면서 지난해가 우리에겐 큰 전환점이었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번 다큐멘터리에서는 트와이스의 탄생부터 영광의 순간, 월드 투어 무대 위 빛나는 모습과 노력의 시간,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수장 박진영을 필두로 주변인들이 전하는 트와이스의 실제 모습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정연은 걸그룹 최초 유튜브 오리지널을 론칭하는 것과 관련해 “좋은 모습만 보여드리고 싶었다. 그동안 보여드리지 못했던 모습들도 담았고, 힘들었던 무대 뒤편의 이야기도 담았다. 또 공개된 적 없는 연습생 시절 자료도 포함돼 있다”고 귀띔했다.


지금은 세계적으로 인기를 끄는 케이팝 그룹이 됐지만, 그들에게도 힘든 시기가 있었다. 나연은 “팬과 교감할 때 에너지를 크게 얻는다. 우리가 빛나고 행복한 순간”이라면서 “데뷔 전은 매우 어두웠던 시기다. 미래가 불확실하고 ‘데뷔할 수 있을까’ 고민하며 힘들었던 시간이다. 또 몸이 힘들어서 따라주지 않을 때가 힘들었다”고 했다.


트와이스는 2015년 10월 20일 데뷔 앨범 ‘더 스토리 비긴스’(THE STORY BIGINS)부터 최근 작품인 ‘필 스페셜’(Feel Special)까지 국내 음반 누적 판매량 445만 장을 달성하며 독보적 파워를 자랑하는 그룹이 됐다. 또 2019년부터 로스앤젤레스, 멕시코시티, 뉴어크, 시카고 미주 4개 도시를 포함 17개 지역에서 첫 월드투어를 열고 전 세계 팬들을 만나고 있다.


다현은 “첫 월드투어에서 상상했던 것보다 더 많이 반겨주셔서 감사했다. 미국에서 공연한 적은 있었지만 우리만의 공연은 처음이니까 감사하고 신기하고 느껴지는 게 남달랐다. 공연에 와주신 팬분들을 위해 영어로 멘트를 준비했는데 긴장돼서 어떻게 말했는지 모르겠다. 하지만 다음에 다시 간다면 더 열심히 준비해 볼 생각이다. 늘 투어를 다니면 아쉬움이 남는다. 안무 구성을 바꿔볼까, 세트 리스트를 이렇게 구성해볼까 하는 생각들을 하게 되는 것 같다. 이런 아쉬움을 통해 좀 더 배워나가는 것 같다. 다음 투어 때는 더 많은 지역의 원스(트와이스 팬클럽명)들을 만나보고 싶다”고 전했다.


매번 새로운 기록을 써나가는 그룹인 만큼, 앞으로의 행보에 대한 포부도 대단했다. 채영은 “케이팝이 글로벌 장르가 될 때까지 우리가 조금이나마 기여할 수 있었다는 게 영광스럽다”고 말했고, 채영은 “케이팝은 앞으로도 다양하게 성장할 것이다. 그 성장의 중심에 우리 트와이스도 하나가 되면 좋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끝으로 다현은 “(‘트와이스: 시즈 더 라이트’로) 밝은 모습뿐만 아니라 진솔한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했다. 단순히 우리의 성장 스토리만 담지 않았다. 시청자들이 희망적인 에너지를 느끼길 바란다”며 “특별하고 대단한 사람들은 아니지만 많은 분들과 희망을 꿈꾸고 싶다”고 했다.


‘트와이스: 시즈 더 라이트’ 1화는 국내 시간 기준 4월 29일 오후 11시 유튜브에서 베일을 벗는다. 이후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순차적으로 다음 에피소드가 오픈된다. 유튜브 프리미엄 구독자는 첫 화가 공개되는 29일에 8편의 에피소드를 모두 만날 수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