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1 00시 기준
확진환자
25424 명
격리해제
23584 명
사망
450 명
검사진행
19493 명
12.8℃
구름조금
미세먼지 51

기업은행, 소상공인·중소기업을 위해 보유 부동산 임대료 30% 인하

  • [데일리안] 입력 2020.02.23 10:13
  • 수정 2020.02.23 10:13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IBK기업은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3월부터 3개월 동안 기업은행이 보유한 건물의 임대료를 30% 인하한다.ⓒIBK기업은행IBK기업은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3월부터 3개월 동안 기업은행이 보유한 건물의 임대료를 30% 인하한다.ⓒ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이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위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다. 기업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COVID19·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다음 달부터 3개월 동안 기업은행이 보유한 건물의 임대료를 30% 인하(월 100만원 한도)한다고 23일 밝혔다.


혜택을 받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은 모두 55개사로서, 임대료 인하를 통해 3개월간 약 5000만원의 임대료 부담을 덜게 됐다는 설명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기업은행이 보유한 임대건물이 많지는 않지만, 건물에 입주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은 임대차 관계를 넘어 모두 기업은행의 소중한 고객으로, 매출감소 등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임차인을 위해 인하한다"고 전했다.


한편, 기업은행은 지난 1월 소상공인 초저금리 특별대출을 출시해 1%대의 금리의 특별자금을 지원 중이다. 지난 19일에는 은행권 공동으로 지역신용보증재단과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000억원 규모의 저금리 대출을 출시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