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5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06 명
격리해제
10226 명
사망
267 명
검사진행
19089 명
20.1℃
튼구름
미세먼지 34

삼성SDI, 에코프로비엠과 차세대 배터리 소재 합작법인 설립

  • [데일리안] 입력 2020.02.11 08:58
  • 수정 2020.02.11 09:08
  • 이도영 기자 (ldy@dailian.co.kr)

총 1200억 투자…2022년 1분기 생산 목표

삼성SDI 원통형 리튬이온 배터리와 배터리 팩.ⓒ삼성SDI삼성SDI 원통형 리튬이온 배터리와 배터리 팩.ⓒ삼성SDI

삼성SDI가 에코프로비엠과 차세대 배터리 소재를 생산하기 위한 합작법인을 설립한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에코프로비엠은 전날 이사회 의결을 거쳐 삼성SDI와의 합작법인 ‘에코프로이엠’을 설립한다고 밝혔다. 지분율은 에코프로비엠 60%, 삼성SDI 40%다.


이에 따라 에코프로비엠과 삼성SDI는 오는 2021년까지 신설법인에 각각 총 720억원, 480억원을 투자한다. 에코프로비엠은 공시를 통해 이번 주식 취득의 목적을 "양극활물질 생산능력 증대”라고 설명했다.


이번 합작으로 에코프로비엠은 다양한 차세대 양극재를 삼성SDI 전용라인에서 생산함으로 효율성을 높이고 삼성SDI는 양극재 물량을 안정적으로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양극재는 음극재, 전해액, 분리막과 함께 리튬이온 배터리를 구성하는 핵심 소재다. 배터리 업계는 전기차 배터리 수요가 증가하면서 안정적인 원료 수급에 힘쓰고 있다.


합작법인 설립은 이달 중 완료되며 최초 생산라인은 경북 포항시에 연내 착공될 예정이다. 양사는 오는 2022년 1분기 중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