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0 00시 기준
확진환자
25333 명
격리해제
23466 명
사망
447 명
검사진행
19379 명
11.6℃
온흐림
미세먼지 36

산림청, 산양삼 불법판매 16∼23일 특별단속

  • [데일리안] 입력 2020.01.15 16:33
  • 수정 2020.01.15 16:31
  • 이소희 기자 (aswith@dailian.co.kr)

유통업체·전통시장·판매장 등 대상…품질검사 합격증 미부착은 불법


산양삼 불법 판매현장 특별 합동단속 ⓒ산림청산양삼 불법 판매현장 특별 합동단속 ⓒ산림청
특별관리임산물 품질검사 합격증(국내산과 수입산). ⓒ산림청특별관리임산물 품질검사 합격증(국내산과 수입산). ⓒ산림청

산림청이 설 명절을 앞두고 16일부터 23일까지, 산양삼 불법판매 근절을 위해 특별 합동단속을 실시한다.


이번 합동단속에는 산양삼 주요 생산과 판매 지역을 중심으로 산림청, 한국임업진흥원, 지자체가 합동으로 불법사항을 단속한다.


특히 산양삼 품질검사 합격증 미부착, 중국산 삼, 인삼을 산양삼으로 둔갑시켜 판매하는 행위 등 불법사항에 대한 특별단속에 나선다.


산림청에 따르면 산양삼을 판매하려는 경우는 품질검사 합격증을 붙일 수 있는 크기의 상자 또는 용기에 포장하고, 합격증을 반드시 붙여야 한다.


품질검사를 받지 않고 산양삼을 판매할 때는 ‘임업 및 산촌 진흥촉진에 관한 법률’에 따라 3년 이하의 징역이나 3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게 된다.


산림청 관계자는 “특별 관리임산물로 지정된 산양삼을 체계적으로 관리해 국민 건강을 지키고, 정직한 생산자가 보호받을 수 있도록 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산림청은 안전한 먹거리를 위해서 산양삼 생산지에서의 농약 및 화학비료 사용에 대해서도 단속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