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10 00시 기준
확진환자
13338 명
격리해제
12065 명
사망
288 명
검사진행
23527 명
26.1℃
튼구름
미세먼지 9

금투협, 소부장 지원 펀드신상품 출시 임박

  • [데일리안] 입력 2019.12.16 10:00
  • 수정 2019.12.16 09:51
  • 백서원 기자
금융투자협회는 내년 1월 중순 투자자모집을 목표로 소부장펀드 출시를 계획 중이라고 16일 밝혔다.ⓒ금투협금융투자협회는 내년 1월 중순 투자자모집을 목표로 소부장펀드 출시를 계획 중이라고 16일 밝혔다.ⓒ금투협

금융투자협회는 내년 1월 중순 투자자모집을 목표로 소부장펀드 출시를 계획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앞서 협회는 지난 10월 자본시장을 통한 소재‧부품‧장비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그 결실을 투자자가 누릴 수 있도록 ‘소부장펀드 출시’를 제안했다. 이날 협회는 “현재 자산운용업계와 한국성장금융의 적극적인 참여로 차질 없이 상품을 준비 중”이라고 그간 경과를 전했다.

우선 사모투자재간접 펀드의 공모펀드 운용사로는 골든브릿지자산운용, 신한비엔피파리바자산운용, 한국투자신탁운용이 각 사당 1개의 공모펀드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공모펀드가 투자하는 사모펀드 운용사는 지난 4일까지 제안서를 접수한 결과, 총 12사·15개 펀드(1사당 복수 제안 가능)가 지원했다. 피티알, 에이아이피, 수성, 케이티비, 안다(복수제안), 트리니티, 에스피, 지브이에이(복수제안), 씨스퀘어, 밸류시스템, 한국투자밸류, 디에스(복수제안) 등이다.

사모 운용사는 공모 운용사(3사)와 한국성장금융이 공동으로 운용역량, 펀드 운용계획 등을 엄격히 심사하기 위해 1차심사(서류평가), 현장실사, 2차심사(구술평가)를 거쳐 이달 말 8개 내외의 펀드를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투자자로부터 자금을 모집하는 공모펀드는 만기 4년 폐쇄형 구조로 설정해 약 700억을 모집하고 한국 성장금융은 약 300억원을 출자하는 등 총 1000억원 규모로 8개 내외의 사모펀드에 투자될 예정이다.

사모펀드는 상장‧비상장 소재‧부품‧장비 관련 기업에 약정 총액의 50% 이상 투자해야 하고 그 중 중견‧중소기업에 약정 총액의 30% 이상 투자해야 한다.

또 공‧사모 운용사 모두 책임투자 강화 차원에서 자기자본을 각 3억원 이상 투자하고 한국 성장금융과 사모운용사는 사모펀드의 중‧후순위로 참여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선순위로 참여하는 공모펀드 투자자는 개별 사모펀드 기준으로 약 30%의 손실이 발생할 때 까지는 한국 성장금융과 사모 운용사가 우선 손실을 부담하는 유리한 구조로 설계된다.

향후 공모 운용사는 우리 기업, 투자자를 위한 상기 신상품에 대한 접근성을 강화하기 위해 은행‧증권사 등 판매망을 폭넓게 확보해 내년 1월 중순부터 투자자를 모집할 계획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