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9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02 명
격리해제
10363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4557 명
25.8℃
맑음
미세먼지 40

박잎선 "송종국과 이혼, 내 불륜 탓? 다 조작"

  • [데일리안] 입력 2016.05.11 06:33
  • 수정 2016.05.11 06:36
  • 김명신 기자
박잎선이 송종국과 이혼루머에 휩싸인 가운데 심경고백에 나섰다. 채널A 풍문쇼 캡처박잎선이 송종국과 이혼루머에 휩싸인 가운데 심경고백에 나섰다. 채널A 풍문쇼 캡처

박잎선이 송종국과 이혼루머에 휩싸인 가운데 심경고백에 나섰다.

박잎선은 여성매거진 ‘우먼센스’ 5월호를 통해 송종국과 이혼 및 불륜 루머에 대해 억울함을 드러냈다. 지난 4월 온라인상에는 박잎선이 결혼생활 중 남자친구가 있었고, 그와의 외도로 송종국과 파경을 맞았다는 주장이 일파만파로 확산됐다.

이에 대해 박잎선은 “다 조작이다. 말도 안 된다. 제가 부적절한 관계를 맺어 이혼했다는 건 말도 안 된다”고 말했다.

하지만 박잎선은 송종국과 이혼 후 잠깐 만났던 남자친구에 대해서는 인정했다. 온라인상에 유포된 사진 속 주인공이었다.

박잎선은 “이혼으로 힘든 시기에 알게 된 친구다. 사진은 지난 2월 14일 발렌타인데이에 만났다. 호감을 갖고 몇 번 만났다. 하지만 정식 교제로 발전하지 못했다. 진지한 사이는 아니었다”고 말했다.

또 “그분과 몇 번 만났지만, 지금은 만나지 않는다. 저 때문에 그 남자분이 너무 큰 피해를 입어 죄송하다”며 “앞으로 결혼할 생각도 없다”고 심경을 고백, 강경대응을 시사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