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4 10시 기준
확진환자
11629 명
격리해제
10499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8199 명
23.8℃
튼구름
미세먼지 37

노현희, 원상태 그리워 계속 성형 ‘전후 사진 보니...’

  • [데일리안] 입력 2015.08.02 21:26
  • 수정 2015.08.02 21:29
  • 스팟뉴스팀
노현희 성형 전후 사진이 화제다. KBS 방송 캡처.노현희 성형 전후 사진이 화제다. KBS 방송 캡처.

사람이 좋다 노현희가 오랜만에 방송에 출연, 근황을 전한 가운데 과거 발언이 주목을 받고 있다.

KBS2 '여유만만'에 출연한 노현희는 지난 10년 동안 결혼과 이혼, 그리고 성형을 둘러싼 세간의 시선으로 힘들었던 과거를 고백했다.

노현희는 "사실 방송에 출연하면, 성형이다 이혼이다 이런 것들이 꼬리표처럼 따라다니고, 심한 악플에 또 상처를 받고.. 그래서 출연을 꺼려했다"면서 "그러나 이제는 쿨하게 대처할 수 있고 한번은 이야기를 나눠야할 거 같은 생각이 들었다"라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특히 성형과 관련해 "내가 유행을 앞서갔던 거 같다. 지금은 많은 연예인들이 성형을 하지만 그때는 많지 않아 이슈가 됐다"면서 "성형을 한 이유는 조금 더 대중들에게 사랑을 받고 싶고, 특히 남편에게 더 사랑을 받고 싶은 마음에서 였다"라고 털어놨다.

그는 "하지만 마음대로 되지 않았고, 남들에게 잘 없는 부작용이 계속 이어졌다. 다시 원 상태로 해달라는 요구로 계속 수술을 하게 됐고, 결국 예전처럼 돌아가지 못했다"면서 "무대 위 활동이 없었다면 극단적인 생각도 했을 지 모른다"라고 힘들었던 속내를 고백했다.

노현희는 "결혼도 내가 결정했고, 성형도 내가 결정했다. 그러나 마음대로 되지는 않았다"면서 "하지만 이미 지나간 일이고 앞으로 내가 하고자 했던 연기, 무대 위에서의 행복한 일을 하며 살고 싶다"라고 애틋한 바람을 전했다.

네티즌들은 "노현희 안타깝다", "노현희 행복하길", "노현희 마음 뭉클" 등 의견을 전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