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30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41 명
격리해제
10398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6298 명
21.8℃
온흐림
미세먼지 38

이특-누나 박인영 발인식서 끝내 오열 '망연자실'

  • [데일리안] 입력 2014.01.08 21:46
  • 수정 2014.01.08 23:38
  • 김명신 기자
이특 오열_방송캡처이특 오열_방송캡처

가수 이특이 결국 아버지와 할아버지, 할머니의 발인식에서 오열해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8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는 이특의 부친과 조부모의 발인 모습을 담았다.

앞서 빈소를 찾은 동료 연예인들은 이특의 비보에 "좋은 곳으로 가셨을 것", "천국에서 이특과 누나 박인영을 지켜주실 거다" 등 애도의 말을 이었다.

이특은 이날 오전 거행된 발인식에서 결국 오열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