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4 00시 기준
확진환자
25775 명
격리해제
23834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1888 명
11.1℃
맑음
미세먼지 30

20년째 열애 중인 오나라, “잘 때”가 가장 사랑스러운 연인 김도훈

  • [데일리안] 입력 2020.09.18 11:49
  • 수정 2020.09.18 11:50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tvNⓒtvN

배우 오나라가 20년째 열애 중인 연인 김도훈을 언급해 화제를 모았다.


지난 17일 방송된 tvN ‘식스센스’에서 오나라는 멤버들과 함께 미션수행을 위해 차량으로 이동하던 중 길을 걷고 있는 커플을 목격하고 부러운 시선을 보냈다.


유재석은 멤버들에게 “연인이 어떨 때 가장 사랑스러워 보이냐”고 물었고, 전소민은 “커피가 식을까봐 텀블러에 담아 놓고 기다릴 때”라고 답했다. 하지만 오나라는 “잘 때”라고 장수커플다운 짧고 강렬한 멘트로 웃음을 안겼다.


유재석은 “입 다물고 가만히 있을 때가 가장 사랑스러워 보이냐”고 되물었고, 오나라는 “말이 너무 많다”고 폭로했다.


오나라의 연인인 김도훈은 배우 출신으로, 현재 연기 강사로 일하고 있다. 두 사람은 창작 뮤지컬 ‘명성황후’에 함께 출연한 것을 계기로 연인이 됐다.


오나라는 앞서 다른 방송에서도 김도훈과의 연애에 대해 “헤어진 적도 없고 권태기도 없었다” “난 의리가 있는 사람이다. 결혼을 하게 되면 그분과 할 거다” 등의 발언으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