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08 00시 기준
확진환자
14562 명
격리해제
13629 명
사망
304 명
검사진행
16105 명
24.8℃
온흐림
미세먼지 7

작심하고 심경 쏟아낸 ‘하트시그널3’ 천안나 “법적 대응할 것”

  • [데일리안] 입력 2020.07.06 22:40
  • 수정 2020.07.06 22:40
  • 유명준 기자 (neocross@dailian.co.kr)

천안나 인스타그램ⓒ천안나 인스타그램ⓒ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출연자 천안나가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천안나는 6일 오후 SNS를 통해 “익명성이 보장된 어플의 한 글에서 시작되었다. 그 글쓴이는 제 학교 후배라고 주장을 하지만 글의 내용 어디에도 본인이 직접 피해를 입은 사실은 없고, 그 글은 상식적으로도 이해가 되지 않는 내용을, 저에 대한 악의적인 목적을 가지고 자극적이고 과장된 표현으로 쓰인 글이다. 현재 그 글은 삭제된 상태”라며 글을 시작했다.


천안나는 “대학교 재학 당시 제가 후배들에게 갑질, 욕설, 폭행, 가혹행위 등을 했고 심지어 저로 인해 한 후배가 자퇴를 했다는 내용까지 있지만 이는 전부 사실이 아니다. 글에 쓰인 행위를 일체 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승무원 재직 당시에도 후배들을 괴롭혔고 회사 생활에 문제가 있어서 해고를 당했다는 말 역시 모두 거짓이다. 근무할 당시, 제가 퇴직하기 전까지도 시기상 저의 위치는 팀의 막내였고, 후배와의 비행이 거의 없었기 때문에 제가 비행 당시 후배를 괴롭혔다는 말은 있을 수가 없는 내용이며 간혹 가다 만나는 후배 승무원들에게 안 좋은 행동을 한 적이 결코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적극적으로 해명을 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프로그램에 피해를 주지 않으려 했고, 자신이 평범한 직장인으로서 대응할 수 있는 상태가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천안나는 “최근 큰 마음을 먹고 해당 글의 글쓴이와 관련된 사안을 로펌에 의뢰하고 왔다”며 “개인 SNS와 커뮤니티에서 저와 제 주변을 상처주는 무분별한 악플들 역시 증거는 모두 수집된 상태이며 법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추후 행보에 대해 언급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