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1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03 명
격리해제
10422 명
사망
271 명
검사진행
24058 명
13.5℃
온흐림
미세먼지 20

[데일리안 여론조사] 文대통령 3년 가장 잘한 일 "소통"이지만 "모르겠다"가 더 높아

  • [데일리안] 입력 2020.05.06 11:00
  • 수정 2020.05.06 10:41
  • 정계성 기자 (minjks@dailian.co.kr)

알앤써치 '국민들은 지금' 정기 여론조사

취임 3주년 文대통령 가장 잘한 일 '소통'

친노동 정책 불구 '노동분야' 기대 이하

가장 잘못한 일로는 '경제'가 두드러진 1위

여야정 협의를 위해 국회를 방문했던 문재인 대통령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여야정 협의를 위해 국회를 방문했던 문재인 대통령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에서 ‘소통’이 가장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대로 가장 미흡했던 분야는 ‘경제’가 꼽혔다. 이념이나 지역에 상관 없이 비슷한 평가가 나왔다는 점에서 국민들의 일반적 인식으로 볼 수 있다는 분석이다.


데일리안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에 의뢰해 지난 4일 설문한 결과에 따르면, ‘취임 3주년을 맞는 문재인 대통령이 그동안 가장 잘한 분야는 어디라고 생각하십니까’라는 질문에 ‘대국민 소통’이라고 답한 응답자가 23.5%로 가장 많았다. 이어 국제외교(17.6%), 국가안보(5.2%), 경제분야(4.2%), 노동분야(4.1%), 야당과 협치(1.8%) 순이었다. 그러나 "잘 모르겠다"는 응답이 29.2%로 단일 항목으로는 가장 높았다.


지역별·연령별로도 대동소이한 반응이 나왔다. 지역별로 대전·충청·세종(28.9%), 서울(26.9%), 부산·울산·경남(26.2%), 전남·광주·전북(22.9%), 경기·인천(21.5%), 대구·경북(18.3%) 순으로 ‘대국민소통’을 가장 많이 꼽았다. 다만 강원·제주 지역에서는 국제외교(25.7%)라는 응답이 대국민소통(13.8%) 보다 더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40대(32%)와 30대(28.4%). 50대(27.5%), 60세이상(14.9%) 연령층에서 ‘대국민소통’을 가장 많이 꼽았다. 반면 ‘18세 이상 20대’ 연령층에서는 국제외교(26.1%)를 가장 잘한분야라고 평가했다.


특징적인 것으로는 노동(4.1%)와 인사(1.4%), 협치(1.8%)에서 기대 이하의 평가를 받은 대목이다. 특히 문 대통령이 ‘비정규직 정규직화’ 등 친노동 정책을 펼쳤음에도 불구하고 노동분야에서 국민적 공감을 받지 못한 모양새다. 인사의 경우는 조국 전 법무부장관 논란 등이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여야 간 정쟁과 패스트트랙 대치 등으로 협치 분야에서도 좋은 반응은 이끌어내지 못했다.


문재인 대통령 국정운영 가운데 잘한 분야로 소통, 잘못한 분야로는 경제가 각각 1위로 꼽혔다. ⓒ데일리안 박진희 그래픽 디자이너문재인 대통령 국정운영 가운데 잘한 분야로 소통, 잘못한 분야로는 경제가 각각 1위로 꼽혔다. ⓒ데일리안 박진희 그래픽 디자이너

반면 ‘문 대통령이 그동안 가장 잘못한 분야는 어디라고 생각하십니까’라는 질문에는 ‘경제’(28.4%)가 두드러진 1위로 꼽혔다. 이어 국가안보(8.2%), 노동분야(8.2%), 인사(8%), 협치(5.7%), 대국민소통(4.2%) 순이었고,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19.1%로 집계됐다.


전지역과 전연령, 모든 정치성향 분류에서도 ‘경제’가 가장 잘못한 분야로 꼽혔다. 지역별로 강원·제주(35.5%), 서울(31.4%), 인천(29.4%), 부산·울산·경남(28.8%), 대구·경북(28.6%), 대전·충청·세종(25.4%) 순으로 높았다. 전남·광주·전북 지역 역시 경제(19.1%)가 1위였으나, 노동(15.2%)과 인사(10.4%)를 잘못한 분야로 꼽는 응답자가 타 지역과 비교해 많았다.


연령별로 ‘18세 이상 20대’의 34.2%가 경제를 꼽았고, 60세 이상(30.6%), 40대(28.7%), 30대(24.6%), 50대(23.1%) 순으로 ‘경제’라는 응답이 높게 나타났다.


아울러 보수(29.8%), 중도보수(33.4%), 중도진보(27.3%), 진보(20.8%) 등 모든 이념층에서도 경제를 가장 잘못한 분야로 꼽았다. 다만 다음 순위에서 보수층은 국가안보를 잘못하고 있다고 평가한 반면, 진보층은 노동분야를 꼽았다는 점에서 차이를 보였다.


이번 조사는 지난 4일 전국 성인남녀를 대상으로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무선 100% RDD 자동응답방식으로 진행했다. 전체 응답률은 5.3%로 최종 1054명(가중 1000명)이 응답했다. 표본은 올해 2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기준에 따른 성·연령·권역별 가중값 부여(셀가중)로 추출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0%p다. 자세한 내용은 알앤써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