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3 17시 기준
602 명
확진환자
5 명
사망자
8057 명
검사진행
18 명
격리해제
6.7℃
맑음
미세먼지 21

박선영 아나운서, SBS 퇴사 “속상하고 죄송해”

  • [데일리안] 입력 2020.01.28 15:37
  • 수정 2020.01.28 15:37
  • 이한철 기자 (qurk@dailian.co.kr)

박선영 아나운서가 SBS를 떠난다. © SBS박선영 아나운서가 SBS를 떠난다. © SBS

박선영 아나운서가 SBS 파워FM '씨네타운'에서 하차하기로 했다. 대신 다음달 3일부터 장예원 아나운서가 바통을 이어받는다.


SBS 측은 28일 "박선영 아나운서가 2월 2일 마지막 방송을 한 뒤 '씨네타운'을 떠난다"고 밝혔다.


박선영 아나운서는 "벌써 1월의 마지막 주"라며 "이 시간이 오지 않았으면 했는데 이번 주는 '박선영의 씨네타운'에서 마지막 인사를 드리는 한 주가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박선영은 '씨네타운'에서 떠나는 것은 물론 SBS에서 퇴사할 예정이다.


박선영은 "작별 인사를 최대한 미루려고 했고 내 입으로 먼저 말씀드리고 싶었다"며 "속상하기도 하고 죄송하기도 하다"고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박선영 아나운서는 2007년 SBS 공채 15기 아나운서로 입사했으며 2008년부터 6년간 '뉴스8' 앵커로 활약하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2015년 해외 연수를 마친 박선영은 이후 라디오, 예능, 교양 프로그램 등 다양한 분야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