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6 17시 기준
1261 명
확진환자
12 명
사망자
20716 명
검사진행
24 명
격리해제
1.6℃
튼구름
미세먼지 9

토스, 중고폰도 가입…'휴대폰 파손보험' 판매

  • [데일리안] 입력 2020.01.22 20:14
  • 수정 2020.01.22 20:14
  • 박유진 기자 (rorisang@dailian.co.kr)

ⓒ픽사베이ⓒ픽사베이

모바일 금융 플랫폼을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토스)는 오는 2월 12일까지 ‘휴대폰 파손보험’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에이스손해보험과 제휴해 판매 중인 상품이다. 새 제품 개통 후 한 달 이내만 가입할 수 있는 기존 휴대폰 파손 보험을 들지 못한 이도 계약할 수 있다. 2017년 이후 출시된 삼성, LG, 애플 휴대폰 사용자라면 누구나 가입 가능하며 보험료는 월 3900원이다.


보장에 따라 휴대폰 수리나 교체 시 1회 30만원, 연 2회 한도로 보험금을 받을 수 있다. 단말기 제조업체의 공식 수리센터를 이용해야 하며, 피싱, 해킹 등 금융사기 피해도 최대 100만원 한도로 보상해준다.


토스 관계자는 “보험의 가입 시기를 놓친 고객이나 중고폰을 구입한 고객이 주 가입자로 사용자의 휴대폰 상태를 별도로 점검하는 절차 없이, 고객 편의를 최대한 배려했다”며 “덕분에 지난 13일 출시됐지만, 가입자가 4400명을 넘어선 상황”이라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