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12 00시 기준
확진환자
13417 명
격리해제
12178 명
사망
289 명
검사진행
21830 명
19℃
박무
미세먼지 12

이마트, 노르웨이산 활킹크랩 20% 할인

  • [데일리안] 입력 2020.01.16 10:04
  • 수정 2020.01.16 10:05
  • 최승근 기자 (csk3480@dailian.co.kr)

ⓒ이마트ⓒ이마트

킹크랩 최대 수요철, 러시아산 킹크랩 공백을 노르웨이산 킹크랩이 채운다.


이마트는 16일부터 22일까지 5톤 물량의 노르웨이산 활레드킹크랩을 20% 할인해 6990원(100g)에 판매한다. 이는 지난해 1월 판매한 러시아산 레드킹크랩 대비 10~20% 가량 저렴한 가격이다.


이번 행사 상품은 1마리당 1.5kg~2.5kg 가량으로 2~3인이 먹기에 적당하다.


이마트는 기존 활킹크랩 운영 시 러시아산만 운영해왔고 노르웨이산은 특정 시기에 일부점만 소량 운영했었다. 노르웨이산 활킹크랩이 러시아산을 대체하고 전점 행사에 돌입한 것은 올해가 처음이다.


노르웨이 레드킹크랩은 청정 바다에서 어획한 후 살아있는 채로 40여시간 만에 항공 직송으로 들어오기 때문에 신선하고 수율이 높다. 북극해 인근 해역의 깨끗하고 차가운 바닷물에서 천천히 자라 살이 꽉 차있고 달달하며 육질이 탱글탱글하다.


특히 레드킹크랩은 킹크랩 중에서도 가장 맛있고 품질이 좋다고 알려져 있어 선호도가 높고 가격도 일반적으로 다른 품종들에 비해 높다.


이렇듯 이마트가 노르웨이산 활레드킹크랩을 전격 공수해온 이유는, 12~1월 킹크랩 수요가 연중 최고 수준이지만 기존 운영해왔던 러시아산 레드킹크랩 물량이 현재 급감해 수요를 모두 감당할 수 없기 때문이다.


킹크랩 수요는 12월과 1월이 가장 높다.


송년회, 신년회에 이어 설 연휴 직전까지 가족먹거리용으로 킹크랩을 찾는 사람들이 많기 때문이다.


실제 이마트에 따르면, 12월과 1월 대게/킹크랩 분류의 매출은 직전 달인 11월 대비 평균적으로 50% 가량 높게 나타난다.


이렇듯 수요는 높지만 공급은 매년 연초마다 불안정했었다.


러시아산 레드킹크랩 조업 시즌은 9월~12월로 정해져 있어 조업이 종료된 후 매년 연초에는 시장에 물량이 급감하며 시세 또한 상승하기 때문이다.


업계에 따르면 현재 러시아산 레드킹크랩 평균 시세는 조업을 진행한 지난해 10월 대비 15~20% 가량 뛰었다. 이는 연중 최고점을 찍는 크리스마스에 버금가는 수준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이마트는 1월에도 안정적이고 저렴하게 활레드킹크랩을 선보이기 위해 러시아를 대체할 산지를 찾던 중 노르웨이산 활레드킹크랩을 전격 수입해 판매하는 것이다.


노르웨이산 레드킹크랩은 러시아와는 달리 1월에도 소형 선박들로 조업을 지속하기 때문에 안정적으로 물량을 공수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러시아산 대비 1월 도매가격이 10% 가량 저렴하다.


김상민 이마트 수산 바이어는 “1월은 킹크랩 수요가 높지만 러시아산 레드킹크랩이 조업을 종료해 시세가 높게 형성되는 시기”라며 “올해는 설 연휴에도 살이 꽉 찬 노르웨이산 활레드킹크랩을 저렴하게 즐길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