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7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65 명
격리해제
10295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1061 명
22.4℃
구름조금
미세먼지 25

르브론 제임스, 9년 연속 선수 평가 1위 실패

  • [데일리안] 입력 2019.09.27 11:13
  • 수정 2019.09.27 11:14
  • 김윤일 기자
르브론 제임스. ⓒ 뉴시스르브론 제임스. ⓒ 뉴시스

지난 8년간 NBA 지배자로 군림한 르브론 제임스(35·LA 레이커스)의 평가가 마침내 최고 자리에서 내려왔다.

미국의 스포츠 전문 ESPN은 27일(한국시간), NBA 개막을 앞두고 전체 선수들의 능력치를 순위화 했다.

그 결과 르브론 제임스는 3위로 발표, 지난 8년간 수성했던 1위 자리에서 내려오고 말았다.

지난 시즌 LA 레이커스로 이적한 제임스는 부상으로 55경기에만 출전했고 경기당 27.4점 8.5리바운드, 8.3어시스트를 기록했다.

한편, 1~2위는 28일 발표되며 지아니스 안테토쿤보(밀워키)와 카와이 레너드(LA 클리퍼스)가 순위를 나눠가질 것으로 보인다.

제임스에 이은 순위는 4위 제임스 하든(휴스턴)을 비롯해 앤서니 데이비스(LA 레이커스), 스테픈 커리(골든스테이트), 니콜라 요키치(덴버), 조엘 엠비드(필라델피아), 데이미언 릴러드(포틀랜드), 폴 조지(LA 클리퍼스) 순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