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6 00시 기준
확진환자
25955 명
격리해제
23905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0763 명
7.9℃
박무
미세먼지 60

이재용 “유능한 여성, 리더로 육성…잘못된 관행 뜯어고치자”

  • [데일리안] 입력 2020.08.06 16:00
  • 수정 2020.08.06 16:04
  •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6일 수원사업장 찾아 워킹맘 임직원과 간담회

“여성이 롤모델 될 수 있는 조직문화 만들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일 경기도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을 찾아 일과 육아를 병행하고 있는 여성 임직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삼성전자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일 경기도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을 찾아 일과 육아를 병행하고 있는 여성 임직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삼성전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회사 내 유능한 여성을 육성하고 차세대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잘못된 조직문화와 관행을 뜯어고치자고 제안했다.


이 부회장은 6일 경기도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을 찾아 일과 육아를 병행하고 있는 여성 임직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어린이집과 유치원, 학교 등이 정상적으로 운영되지 않아 어려움이 커진 ‘워킹맘’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됐다.


이 부회장은 간담회에 참석한 임직원들로부터 코로나19 이후 직장과 가정생활 변화에 대해 경청했다. 직장 안팎에서 여성으로서 겪는 어려움과 일과 삶의 균형, 남성 임직원들의 육아 분담 활성화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특히 여성 리더십 계발 방안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했다. 이 부회장은 이 자리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산업은 물론 직장 생활, 가정생활에도 큰 변화가 예상된다”며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일과 육아를 병행하는 여성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차제에 기존의 잘못된 제도와 관행은 물론 시대에 뒤떨어진 인식을 바꾸자”며 “잘못된 것, 미흡한 것, 부족한 것을 과감히 고치자”고 힘주어 말했다.


이 부회장은 “유능한 여성 인재가 능력을 충분히 발휘해 차세대 리더로 성장하고, 롤모델이 될 수 있는 조직문화를 함께 만들어 가자”며 여성 인재 확보와 육성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이 부회장의 경영 철학에 따라 임직원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업무와 자녀 양육을 원활하게 병행할 수 있도록 임신·출산·육아 등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제도를 마련해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가 발생함에 따라 모성보호인력을 대상으로 전면 재택근무를 실시하고, 자녀를 돌보기 위한 ‘가족돌봄 휴가’를 일수 제한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의 긴급 조치를 한시적으로 시행했다.


지난해 삼성전자 기준 여성 임직원 비중은 40.2%다. 특히 여성임원 비중은 지난 2009년 0.76%에서 지난해 6.53%로 약 9배 증가했으며, 여성 간부 비중도 같은 기간 동안 7.49%에서 14.67%로 약 2배 증가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일 경기도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을 찾아 일과 육아를 병행하고 있는 여성 임직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은 이 부회장이 임직원 손소독을 돕는 모습.ⓒ삼성전자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일 경기도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을 찾아 일과 육아를 병행하고 있는 여성 임직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은 이 부회장이 임직원 손소독을 돕는 모습.ⓒ삼성전자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