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03 00시 기준
확진환자
14389 명
격리해제
13280 명
사망
301 명
검사진행
17401 명
25.9℃
실 비
미세먼지 12

푸틴, 84세까지 장기집권의 길 열렸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7.02 19:04
  • 수정 2020.07.02 19:04
  • 이유림 기자 (lovesome@dailian.co.kr)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일(현지시간) 모스크바에서 시리아 문제를 두고 이란ㆍ터키 정상과 화상회의를 하고 있다. ⓒ모스크바 AFP=연합뉴스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일(현지시간) 모스크바에서 시리아 문제를 두고 이란ㆍ터키 정상과 화상회의를 하고 있다. ⓒ모스크바 AFP=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합법적인 장기 집권이 가능해졌다. 러시아 전역에서 실시된 개헌 국민투표 본투표에서 70%가 넘는 국민이 찬성표를 던지면서다.


러시아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현지 시각 2일 오전 개헌 국민투표 최종 개표 결과를 발표하면서 "78.3%가 찬성하고 21.2%가 반대했다"고 밝혔다. 투표율은 65%로 집계됐다.


이번 개헌으로 전체 133개 헌법 조항 가운데 46개 조항이 수정됐다. 핵심은 푸틴 대통령 장기집권을 법적으로 보장하는 것이다. 개헌안에는 '동일 인물의 두 차례 넘는 대통령직 수행 금지' 조항이 포함됐지만, 푸틴 대통령의 기존 임기를 '백지화'하는 조항이 들어갔다. 이에 따라 푸틴 대통령은 84세가 되는 2036년까지 집권도 가능하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