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7 00시 기준
확진환자
26043 명
격리해제
23981 명
사망
460 명
검사진행
23003 명
12℃
튼구름
미세먼지 61

농식품부, 벤처형 조직 ‘빅데이터전략담당관’ 신설

  • [데일리안] 입력 2020.06.17 15:05
  • 수정 2020.06.17 15:03
  • 이소희 기자 (aswith@dailian.co.kr)

“데이터 경제활성화를 통한 농업의 경쟁력 강화 기대”

농림축산식품부가 빅데이터 플랫폼 기반의 농식품 데이터 업무를 담당하는 전담조직으로 ‘빅데이터전략담당관’을 신설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에 신설되는 조직은 행정안전부 2020년 벤처형 조직 혁신 아이디어에 최종 선정된 조직으로, 차관 직속으로 설치돼 지능형 농업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과 농업 데이터 품질 등을 담당하게 된다.


빅데이터전략담당관은 농업분야 데이터를 통합 활용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하기 위한 다양한 과제를 추진할 계획이다.


지능형 농업 빅데이터 플랫폼 개념도 ⓒ농식품부지능형 농업 빅데이터 플랫폼 개념도 ⓒ농식품부

우선 농림사업정보시스템(AgriX)을 중심으로 생산·유통·소비 단계별 농업 빅데이터를 수집·통합하고, 범정부 MyData(전자증명서 공동활용 체계, 구축예정) 기반 농업인 자격 증명 등에 활용할 수 있는 연계 체계를 구축한다.

또 데이터 공동표준사전을 제정・보급하고, 자동화된 품질 진단 및 체계적인 개선 활동이 가능한 관리시스템을 구축해 농업분야 데이터 품질을 제고한다.


국민생활과 밀접하고 사회적 관심도가 높은 분야의 데이터를 개방하고, 수요자 유형별 맞춤형 빅데이터 분석기반을 제공하는 등 농업 데이터 융복합 활용기반을 구축한다.


아울러 농업분야 데이터 관리‧활용 가이드라인을 제정하고, 농업 데이터 사용자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지원 등 데이터 거버넌스 체계도 마련한다.


박범수 농식품부 정책기획관은 “지능형 농업 빅데이터 플랫폼이 구축되면 직불신청 간소화, 자격검증 자동화 등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편익이 증대될 것”이라면서 “농업분야 공공・민간 데이터 융합을 통한 데이터 경제활성화 등 농산업 전반에 혁신성장이 촉진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